제목 한국어 수출 현황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2.01.19 10:23

                                                                              한국어 수출 현황

   전 세계 언어는 6,900여 개이며 1위가 13억만 명의 중국어이고, 2위는 스페인 3억 2,900만 명, 영어는 3위의 3억 2,800만 명이며, 한국어는 13위로 남한과 북한, 중국 연변 조선족과 해외동포를 포함하여 7천 780만 명 정도이다.


  한국어가 지난 2008년 7월, 인도네시아 바우바우시와 한국 훈민정음학회 양측이 한글 보급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으며, 학회가 이들을 위한 교과서를 제작, 보급하며 결실을 맺기 시작하여 한국어 수출의 첫 사례를 기록했다.

  인도네시아 부톤(Buton)섬 남동쪽에 있는 우림지역 술라웨시주(州) 인구는 50만여 명이며, 가장 큰 도시인 바우바우(Bau-bau)시(市)에서 찌아찌아 언어의 음가를 우리 '한글'로 표시한 교과서가 교육에 사용되기 시작했다.

  그러나 아쉽게도 현지에서 세종학당을 운영하던 모 대학이 재정적 어려움과 문화적 갈등을 이유로 중도에 철수했다. 이에 따라 2006년 KBS '우리말겨루기'에 출전해 우승한 '정덕영 한국어교원'이 2010년 찌아찌아 마을로 파견되어 한국어를 가르치며 명맥을 유지하고 있다.

  두 번째로 한국어 수출은 2012년 10월 남태평양의 섬나라 솔로몬제도이다. 솔로몬제도 말라이타주는 인구는 5만으로서 토착어 '꽈라아에어'를 쓴다. 카리어와 꽈라아에어를 한글로 표기한 교과서 '코꼬 카리'와 '꽈라아에'를 만들어 가르치고 있다.

  이 외에 한글 학계에서 중국의 헤이룽장(黑龍江) 지역의 오로첸족(族)과 태국 치앙마이의 라오족, 그리고 네팔 오지의 소수민족 체팡족에게 한글을 전파하려고 노력했으나 정부와 현지 지도층의 협조 부족으로 지지부진하였다. 국가에서 적극적으로 한국어 세계 수출의 희망을 가져야 할 것이다.

                                                                    <참고문헌>

   1. 김우영, "한국어 세계 수출의 희망", 중도일보, 2022.1.18일자. 19면.




시청자 게시판

2,061개(9/103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41057 2018.04.12
1900 <특별기고> 6월 호국보훈의 달의 역사적 의의와 제67회 현충 사진 신상구 317 2022.06.08
1899 윤서열 대통령의 제67회 현충일 추념사 전문 신상구 247 2022.06.07
1898 한암당 이유립의 생애와 업적 사진 신상구 363 2022.06.05
1897 백가의 반란과 동성왕의 죽음 사진 신상구 335 2022.06.03
1896 연금개혁을 통한 복지의 지속가능성 확보 사진 신상구 298 2022.06.02
1895 30년간 천착했던 모네의 수련, 용산에 피다 사진 신상구 338 2022.06.01
1894 부여 ‘신동엽문학관’ 문학 성지로 자리매김 신상구 263 2022.06.01
1893 우리 아이들에게 삶을 즐길 권리를 되찾아 줍시다 [1] 신상구 262 2022.05.28
1892 과거는 유교국가 떠받치는 인재풀, 조선판 능력주의 사진 신상구 280 2022.05.28
1891 ‘청주대 출신’ 성악가 연광철, 대통령 취임식서 ‘애국가’ 사진 신상구 401 2022.05.27
1890 인간적이라는 것 사진 신상구 285 2022.05.27
1889 1세대 건축가 김중업 탄생 100주년 사진 신상구 445 2022.05.27
1888 중국에도 이름 떨친 한석봉(한호) 이야기 사진 신상구 342 2022.05.26
1887 <특별기고> 의암 손병희 선생의 생애와 업적과 100주기 추도 사진 신상구 573 2022.05.26
1886 선조가 명나라 망명을 포기한 이유 사진 신상구 603 2022.05.25
1885 고종의 무능과 실정으로 대한제국의 잃어버린 10년 사진 신상구 333 2022.05.24
1884 청석학원 설립자 김원근·김영근 형제 삶 재조명 사진 신상구 441 2022.05.24
1883 초(超)인플레이션 사진 신상구 303 2022.05.24
1882 죽음에 대한 다양한 생각 사진 신상구 441 2022.05.23
1881 최영환 한국추사연묵회 이사장 신상구 594 2022.0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