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그램명 : 역사대담    
방영 정보 : 시청등급:일반 방송시간:30분 제작국가:KOREA 담당PD: 남궁학 제작: STB 2020년
소 개 : 지금 한국과 일본의 관계는 위안부와 강제징용, 역사문제를 넘어 경제 보복으로 확대되었다. 어떻게 해야 한일 갈등을 극복하고 바람직한 미래를 열어갈 수 있을까? 우리 역사의 참모습을 탐구하는 역사대담에서는 한일 관계를 해결할 수 있는 해법을 국제정치학적 관점에서 찾아본다.
동영상 다시보기
  • ※ 영상을 준비중이거나 다시보기가 제한된 영상입니다.
  • ※ 영상을 준비중이거나 다시보기가 제한된 영상입니다.
  • 평생을 한민족의 역사와 정신을 연구하고 민족의 독립을 위해 헌신하였던 운초 계연수 선생. 1864년 평안북도 선천에서 태어나 고서古書와 신교神敎 철학서를 널리 수집하였다. 1898년『태백진훈』『단군세기』를 간행, 1899년『참전계경』『태백일사』『천부경요해』를 간행, 1911년『환단고기』를 간행하는 큰 업...
  • 환단고기가 이 땅에 나온 지 어언 100년의 세월이 흘렀고 이것이 대중화 된지도 이미 30여년 이상의 시간이 지나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과거의 중화주의 사관에 의해 쓰여진 사서의 망령에 사로잡히고 일제 식민주의 사관의 굴레를 벗지 못한 강단의 사학자들은 유치한 궤변을 늘어놓으며 환단고기가 위서라는 주장을 끊임없이 되풀...
  • 환단고기가 이 땅에 나온 지 어언 100년의 세월이 흘렀고 이것이 대중화 된지도 이미 30여년 이상의 시간이 지나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과거의 중화주의 사관에 의해 쓰여진 사서의 망령에 사로잡히고 일제 식민주의 사관의 굴레를 벗지 못한 강단의 사학자들은 유치한 궤변을 늘어놓으며 환단고기가 위서라는 주장을 끊...
  • 환단고기가 이 땅에 나온 지 어언 100년의 세월이 흘렀고, 이것이 대중화 된지도 이미 30여년 이상의 시간이 지나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과거의 중화주의 사관에 의해 쓰여진 사서의 망령에 사로잡히고 일제 식민주의 사관의 굴레를 벗지 못한 강단의 사학자들은 유치한 궤변을 늘어놓으며 환단고기가 위서라는 주장을 ...
  • 환단고기가 이 땅에 나온 지 어언 100년의 세월이 흘렀고 이것이 대중화 된지도 이미 30여년 이상의 시간이 지나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과거의 중화주의 사관에 의 해 쓰여진 사서의 망령에 사로잡히고 일제 식민주의 사관의 굴레를 벗지 못한 강단의 사학자들은 유치한 궤변을 늘어놓으며 환단고기가 위서라는 주장을 끊임없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