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친일파 연구의 선구자 임종국 선생의 연구방법과 역사관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8.31 02:55

 

                                        친일파 연구의 선구자 임종국 선생의 연구방법과 역사관

 

  임종국의 연구방법은 철저히 실증하고 고증하는 방법이었다. 복사기가 없던 시절, 대부분의 자료들은 손으로 직접 베껴 썼다. 그리고 누가, 언제, 무엇을 했는지, 육하원칙에 따라 자료를 체계적으로 정리했다. 친일 연구를 위해, 일제시대 신문을 비롯해서 정부기록, 재판기록, 하다못해 면사무소 인사발령까지 찾아 모았다. 그리고 그것을 연도, 개인, 단체별로 분류해 나갔다. 그렇게 10년간 자료를 모아 1980년대 들어서는 거의 1년에 한 권꼴로 친일파 관련 책을 써냈다. 아무도 가려하지 않던 길, 그는 홀로 그 길일 갔다. 그렇게 축적된 임종국의 연구는, 지난 1993년 독립유공자로 인정된 사람들 가운데 친일파를 가려내는데 귀중한 자료로 쓰였다. 그 때 친일행적이 드러난 사람 중에는 부통령 또는 국회의원을 지낸 정계인사 그리고 문화계 저명인사들도 있었다.

  친일파가 독립유공자로 기록되고 포상받는 현실, 그는 바로 이런 왜곡된 역사를 바로 잡는 첫걸음이 친일파 청산이라고 보았던 것이다. 제대로 청산되지 못한 역사는 후세로 이어지면서 더 큰 왜곡과 혼란을 낳고 있다. 청산되어야 할 역사를 소중한 역사인 양 기념하는 것은 그 잘못된 역사를 오늘, 그리고 미래에 다시 되풀이 하는 일이라는 것이 임종국의 생각이었다.

  친일문제를 그냥 덮고 가자는 세력과, 잘못을 반성해야 한다는 세력, 그리고 현실적인 이익을 지키려는 쪽과 역사의 근본을 세우려는 쪽, 이 둘 사이 갈등을, 임종국은 선택의 문제라고 여기지 않았다. 역사 앞에 그것은 너무나 명료하고도 절실한 문제였다.

  임종국은 역사를 살아 있는 생명체로 보았다. 병든 곳을 잘라내거나, 치유하지 않고서는 앞으로 더 나아갈 수도, 계속 성장할 수 없다고 보았다. 지금 우리가 살아가고 있고 또 앞으로 살아가야 할 역사, 이 역사가 제대로 성장하기 위해서 가장 먼저 그리고 근원적으로 치유해야 할 상처는 바로 일제강점기의 반민족 행위, 친일이었다.

                                                               <참고문헌>

  1. 林鍾國 저/李建濟 교주,『친일문학론』, 민연(주), 2013.8.16.       



시청자 게시판

1,729개(1/87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3471 2018.04.12
1728 근대사가 응축된 군산 기행 사진 new 신상구 2 2021.10.19
1727 미국 노벨과학상 35%는 이민자 출신 사진 new 신상구 3 2021.10.19
1726 세계 대학 순위, 서울대 54위 사진 new 신상구 4 2021.10.18
1725 서산 마애삼존불의 유래와 가치 사진 신상구 8 2021.10.18
1724 문학상, 무엇이 문제인가 사진 신상구 7 2021.10.17
1723 제575돌 한글날의 의미와 유래와 현안 과제 사진 신상구 9 2021.10.16
1722 독일의 베냐민 리스트와 미국의 데이비드 맥밀런이 2021년 노벨화학상 공 사진 신상구 7 2021.10.16
1721 일본계 미국인 슈쿠로 마나베와 독일의 클라우스 하셀만, 이탈리아의 조르조 사진 신상구 9 2021.10.16
1720 2021년 노벨평화상은 필리핀 마리아 레사와 러시아 언론인 드미트리 무라 신상구 10 2021.10.12
1719 UC 버클리대 카드 교수 최저임금 조사연구로 노벨경제학상 수상 사진 신상구 9 2021.10.12
1718 1960년 이후 역대 노벨 문학상 수상자 명단 사진 신상구 10 2021.10.11
1717 문학평론가 유종호의 친일문제에 대한 4가지 소견과 문학평론가 정훈현의 반 신상구 12 2021.10.05
1716 2021년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는 미국인 줄리어스·파타푸티안 교수 사진 신상구 16 2021.10.05
1715 동북아역사재단 ‘중국 애국주의와 고대사 만들기’ 집중분석 신상구 19 2021.10.02
1714 1920년 천부경의 세계화를 주도한 전병훈 선생 신상구 19 2021.10.02
1713 노벨상 수상보다 중요한 것 사진 신상구 13 2021.10.02
1712 고려대 이호왕 명예교수 노벨생리의학상 후보에 올라 사진 신상구 21 2021.09.24
1711 한국에서 친일파 연구를 꺼려하는 3가지 이유 신상구 19 2021.09.21
1710 시인 정지용의 생애와 업적 사진 신상구 27 2021.09.11
1709 광기의 사대(事大) : 송시열의 달력과 사진 신상구 20 2021.0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