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고려대 이호왕 명예교수 노벨생리의학상 후보에 올라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9.24 02:24

서울신문

이호왕 고려대학교 명예교수연합뉴스


   다음달 4일 노벨생리의학상을 시작으로 5일 물리학상, 6일 화학상까지 노벨과학상 수상자 발표가 예정돼 있다. 노벨상의 계절이 다가오면서 곳곳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수상자를 예측하고 있다.

   매년 전 세계에서 논문이 가장 많이 인용된 상위 0.01% 연구자를 발표하는 학술 데이터베이스 기업인 클래리베이트는 올해도 생리의학, 물리학, 화학, 경제학 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021년 피인용 우수 연구자’ 16명을 골라 23일 발표했다. 한국인으로는 이호왕(93) 고려대 명예교수가 유일하게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 연구자들의 국적은 9명이 미국, 3명은 일본, 그 밖에 프랑스, 이탈리아, 한국, 싱가포르가 각각 1명씩 이름을 올렸다.

               ●‘한타바이러스’ 발견한 한국의 파스퇴르

   클래리베이트는 2002년부터 매년 연구정보 플랫폼인 ‘웹 오브 사이언스’의 문헌과 인용자료를 분석해 생리학, 물리학, 화학, 경제학 분야에서 전 세계 0.01%에 해당하는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들을 선정하고 있다. 지난해까지 클래리베이트가 지목한 피인용 우수 연구자들 360명 중 59명이 실제 노벨상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2014년 유룡 카이스트 교수, 2017년 박남규 성균관대 교수, 2018년 로드니 루오프 기초과학연구원 연구단장, 2020년 현택환 서울대 교수에 이어 이호왕 교수는 한국 연구자로는 5번째로 클래리베이트 선정 우수연구자로 이름을 올렸다.

   이호왕 교수는 대한바이러스학회 초대회장, 대한민국학술원 회장을 역임한 한국의 대표적인 생물학자이다. 에이즈, 말라리아와 함께 세계 3대 전염성 질환으로 알려진 유행성 출혈열의 병원체인 한탄바이러스와 서울바이러스를 세계 최초로 발견하고 이들을 포함하는 새로운 병원균을 ‘한타바이러스’라고 이름을 붙였다.

                                    ●병원체 발견~백신 개발 완료한 첫 과학자

   이 교수는 바이러스를 발견했을 뿐만 아니라 1989년 유행성 출혈열 진단법을 개발하고 1990년에는 예방백신인 한타박스를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 1991년 상용화돼 사용되기 시작한 한타박스는 한국 신약 1호로도 유명하다. 이 교수는 병원체 발견에서 진단, 백신개발까지 완료한 세계 최초의 과학자로 ‘한국의 파스퇴르’라는 별명을 가진 그의 연구 업적은 전 세계 대학에서 배우는 모든 의학 및 생물학 교과서에 연구업적이 실려 있다. 이 때문에 쿠루병 연구로 1976년 노벨생리의학상 수상자 대니얼 가이듀섹 교수에 의해 처음 노벨생리의학상 후보자로 추천받은 이후 꾸준히 유력 후보자로 거론됐다.
                                                             <참고문헌>
   1. 유용하, "돌아온 노벨상 계절… 이호왕 교수 후보에", 서울신문, 2021.9.24일자. 



시청자 게시판

1,907개(8/96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7836 2018.04.12
1766 해발 734m의 육십령, 고대 가야 반파국의 철광석 로드 신상구 64 2021.12.21
1765 디지털 혁명 시대를 맞이한 AI의 미래의 탐험 여행 신상구 62 2021.12.21
1764 가장 이상적인 국제질서 유지에 적합한 자유주의적 국제주의 신상구 64 2021.12.19
1763 백제와 일본의 닮은 꼴 사찰 사진 신상구 72 2021.12.18
1762 조선민족 대동단 실체 사진 신상구 69 2021.12.18
1761 한민족 사진 140년사 사진 신상구 79 2021.12.18
1760 평화통일의 필요성 신상구 122 2021.12.18
1759 [특별기고] 제9회 '세계천부경의 날'의 역사적 의미와 당면 과제 사진 신상구 71 2021.12.16
1758 박수근 화백의 미술세계 : 고목과 여인 사진 신상구 77 2021.12.16
1757 사도세자의 아들 정조가 은폐해버린 기록들 사진 신상구 82 2021.12.16
1756 고 사진실-주형철 부부 이야기 신상구 107 2021.12.14
1755 민요학자 이소라의 생애와 업적 사진 신상구 93 2021.12.14
1754 남신과 동등한 자유로운 여신처럼 성차별 없는 사회를 꿈꾸다 사진 신상구 65 2021.12.12
1753 김옥균, 고종이 보낸 암살단에 격노하여 상소 사진 신상구 71 2021.12.12
1752 열암 박종홍의 생애와 사상 신상구 101 2021.12.11
1751 망명자 김옥균, 박영호의 파란만장한 굴곡진 삶 사진 신상구 87 2021.12.11
1750 망국까지 성리학에 집착한 고종 사진 신상구 83 2021.12.05
1749 가야 금관의 비밀 사진 신상구 78 2021.12.03
1748 역사를 잊은 민족은 미래가 없다 사진 신상구 85 2021.12.02
1747 제9회 세계 천부경의 날 기념행사 안내 신상구 93 2021.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