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2020년 현재 억대 연봉 기업 68곳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4.04 10:35

                                            2020년 현재 억대 연봉 기업 68곳 

    내가 1976년에 군복무를 마치고 한국상업은행(우리 은행 전신)에 입사해  종로구 재동지점에  근무할 때에 매달 20일에 받은 봉급이 9만 8,000원에 불과했었다. 그리고 지금도 월급 200만 원도 못받는 젊은이들이 수도 없이 많다.    

    그런데 지난해 임직원 평균 연봉 1억 원을 넘긴 기업이 68곳에 달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른바 ‘동학개미운동’으로 불린 주식투자 열풍의 영향으로 증권사들의 급여 인상이 두드러졌다.

    4월 1일 한국CXO연구소와 각 사의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사업보고서를 제출한 상장사와 비상장사 1700여 곳 가운데 임직원 평균 연봉 1억 원 이상인 기업이 68곳으로 집계돼 2019년 52곳보다 증가했다. 네이버 스튜디오드래곤 엔씨소프트 키움증권 등 지난해 최대 실적을 낸 정보기술(IT), 엔터테인먼트, 증권업계 기업이 억대 연봉 대열에 새롭게 포함됐다. 최고경영자(CEO) 등 등기임원을 제외한 미등기임원과 부장급 이하 직원들의 연봉이 분석 대상이었다.

    부장급 이하 직원의 평균 급여에서 셀트리온헬스케어가 1억9823만 원으로 가장 많았다. 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한 차장급 직원 둘이 각각 59억 원, 36억 원이 넘는 보수를 받은 것이 평균 급여에 영향을 미쳤다. 한양증권(1억6557만 원), CJ(1억6203만 원), 부국증권(1억6111만 원) 등이 뒤를 이었다.

    직원 평균 급여 상위권에는 특히 주요 금융그룹의 지주사들이 포함됐다. 신한지주 BNK금융지주 KB금융지주 우리금융지주에서 부장급 이하 직원들이 평균 1억3000만 원 전후의 급여를 받으며 6∼9위에 올랐다.

    증권사들의 약진도 두드러졌다. 지난해 동학·서학개미 군단의 주식투자 열풍 속에 수수료 수익 등이 큰 폭으로 늘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통상 증권사 임직원들은 일반 기업에 비해 급여 중 성과급이 차지하는 비중이 높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증권사 57곳의 순이익(5조9148억 원)은 2019년(4조8945억 원) 대비 20.8%나 늘었다. 부국증권 한양증권 메리츠증권도 창사 이래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임원을 포함해 임직원 평균 급여가 가장 많은 기업은 CJ그룹의 지주사인 CJ로 평균 4억9407만 원에 달했다. 오리온그룹 지주사 오리온홀딩스도 임직원 평균 3억2380만 원의 연봉을 받아 뒤를 이었다. 다만 CJ는 이재현 회장과 이미경 부회장, 오리온홀딩스는 담철곤 회장 및 이화경 부회장 등 오너 일가가 미등기임원으로 포함된 영향이 있다. 미등기임원을 제외한 CJ의 직원 평균 연봉은 1억6203만 원, 오리온홀딩스는 1억 원 미만으로 나타났다. 증권사들은 임직원 고액 연봉 상위권에도 다수 이름을 올렸다. 부국증권(2억640만 원), 한양증권(1억8150만 원), 메리츠증권(1억6250만 원)이 상위 10위 안에 들었다.

     국내 최대 기업인 삼성전자는 임직원 평균 급여에서 1억2656만 원으로 26위, 부장급 이하 직원 평균 급여에서 1억2079만 원으로 14위에 올랐다. LG그룹 지주사인 ㈜LG는 임직원 평균 급여 8위(1억6530만 원), 직원 평균 급여 15위(1억1983만 원)였다. 국내 주요 제조기업인 현대자동차 SK하이닉스 LG전자는 임직원 평균 급여가 각각 8800만 원, 9357만 원, 8600만 원으로 억대 급여 대열에서 제외됐다.

     지주사와 금융사를 제외한 조사 대상 기업 가운데 임직원 급여 상승률이 가장 높은 기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로 크게 주목받은 씨젠(81.8%)으로 나타났다. 카카오(35.0%), 엔씨소프트(22.1%), 포스코인터내셔널(21.0%) 등도 임직원 평균 급여가 20% 이상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참고문헌>
   1. 홍석호/김자현, "억대 연봉 기업 68곳… 셀트리온헬스케어 최고", 동아경제, 2021.4.2일자. 1면.

시청자 게시판

1,733개(8/87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3634 2018.04.12
1592 이순신 리더십의 뿌리 사진 신상구 165 2021.04.25
1591 10대 경제대국의 도전과 과제 신상구 135 2021.04.25
1590 과학의 날을 맞이하여 사진 신상구 87 2021.04.23
1589 대한민국 상해임시정부 주석 이동녕 선생 사진 신상구 83 2021.04.22
1588 일본에서 사라질 뻔한 국보 제180호 '김정희 필 세한도' 사진 신상구 161 2021.04.20
1587 평생모은 추사 자료 과천시에 기증한 후지츠카 치카시 부자 이야기 사진 신상구 148 2021.04.20
1586 칠례의 민중시인 파블로 네루다 신상구 148 2021.04.19
1585 서산과 태안의 봄철 풍경 사진 신상구 166 2021.04.17
1584 의성 고운사, 서산 유기방 고택, 태안 백화산 봄철 여행 사진 신상구 116 2021.04.17
1583 고품격 문화도시를 꿈꾸는 충남의 수부도시인 천안시 사진 신상구 229 2021.04.17
1582 이순신 장군의 신화가 시작된 환상의 섬 녹둔도의 전략적 위치 사진 신상구 253 2021.04.17
1581 대전 유일 독립운동가 정완진 옹 "진정한 독립은 통일" 사진 신상구 105 2021.04.17
1580 암울한 일제강점기에 꽃피운 우리 근대미술 사진 신상구 266 2021.04.16
1579 '메가트렌드' 쓴 미래학자 존 나이스빗 92세로 별세 사진 신상구 214 2021.04.15
1578 수주 변영로 시인의 생애와 업적 신상구 266 2021.04.15
1577 카카오 김범수의장의 성공 신화 사진 신상구 285 2021.04.14
1576 동진회를 이끌어온 이학래옹 타계를 추모하며 사진 신상구 127 2021.04.13
1575 과학의 의미와 역할 신상구 517 2021.04.13
1574 [기고] 대한민국 상해임시정부 수립 제102주년을 경축하며 사진 신상구 99 2021.04.12
1573 정세균 국무총리의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제102주년 기념식 기념사 전문 신상구 171 2021.0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