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매력적인 글쓰기의 8S 법칙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12.27 04:05

                      매력적인 글쓰기의 8S 법칙

   좋은 글을 읽으면 우리 뇌에는 보상회로로 알려진 영역에 도파민이 흐른다. 맛있는 음식, 기분 좋은 목욕, 포근한 포옹처럼 잘 쓴 글은 우리에게 즐거움을 주고 계속해서 읽고 싶게 만든다. 간결한 설명문이든 복잡한 보고서든 당신이 쓰는 글은 읽는 사람의 머릿속 신경회로를 밝혀줄 수 있는 잠재력을 지닌다. 뇌를 깨우고 읽는 이에게 즐거움을 선물하는 글은 다음의 특성을 하나 이상 갖는다. 단순하거나(simple), 구체적이고(specific), 놀랍고(surprising), 마음을 뒤흔들며(stirring), 매혹적이고(seductive), 스마트하고(smart), 사회적이거나(social), 스토리 중심(story-driven)일 때다. 이른바 8가지 ‘S’다.

  단순하게(Simple) 써라. 짧은 문장, 명료한 단어, 깔끔한 문법을 사용하면 독자가 당신의 글을 이해하기 위해 머리를 많이 쓰지 않아도 된다. 인간은 경험을 통해 단순한 설명이 항상 옳은 건 아니지만 대체로 그렇다는 사실을 배운다. 사람들은 단순한 패턴을 통해 더 나은 예측과 결정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구체적으로(Specific) 써라. 구체적인 내용은 두뇌 회로의 특정 부분을 깨운다. ‘펠리컨’과 ‘새’, ‘닦는다’와 ‘청소한다’를 비교해보자. 짝을 이룬 단어 중 더 구체적인 단어가 평범한 단어보다 뇌의 시각적인 부분과 운동신경대 뉴런을 더 많이 활성화시킨다. 즉 뇌가 더 강하게 의미를 처리하도록 만든다. 독자들이 메시지를 기억할 확률이 높아진다는 의미다.

   예상을 벗어나도록 놀랍게(Surprising) 써라. 우리의 뇌는 문장을 읽을 때 다음에 어떤 단어가 나올 것인지 끊임없이 추측한다. 그러다 예상을 벗어나는 단어를 만나면 해당 내용은 강렬한 이미지를 주면서 쉽게 기억된다. 뉴욕타임스 온라인판 기사를 조사한 결과 놀랍다는 평가를 받은 기사가 ‘가장 많이 이메일로 공유된 기사’에 오를 가능성이 다른 기사보다 14% 더 높았다.

   마음을 흔드는(Stirring) 감정적인 단어를 써라. 논리로 설득할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하겠지만 전혀 아니다. 뇌는 단어를 읽은 뒤 0.2초 안에 그 안에 함축된 감정을 처리한다. 언어의 뜻을 이해하는 속도보다 훨씬 빠르다. 감정이 충만한 글을 읽을 때 우리는 두려움, 기쁨, 경외감, 혐오감 같은 감정에 반사적으로 반응한다. 논리적 판단은 그 다음에 온다. 감정을 적극 표현하면 독자도 느끼며 공감한다.

   매혹적으로(Seductive) 써라. 사람은 휴가를 떠난 후보다 계획할 때 더 행복하다. 이런 보상을 ‘희망효용’이라고 하는데 글을 구성할 때도 같은 종류의 즐거움을 만들 수 있다. 한 연구에 따르면 힘찬 시구와 연들이 절정에 이르기 몇 초 전 독자들의 보상회로 반응이 최고치에 이르렀다. 다가올 일에 대한 호기심을 끌어내면 비슷한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 보고서를 질문으로 시작한다거나 고객 문제를 수수께끼로 구성하는 등 방법을 활용할 수 있다.

   똑똑하다고 느낄(Smart) 수 있도록 써라. ‘아하!’ 하는 순간을 주는 것은 독자를 기쁘게 만든다. 한 연구에 따르면 집, 나무껍질, 사과 등 단어를 읽고 이와 연관된 마지막 단어를 찾아내도록 한 실험에서 정답인 ‘나무’에 도달하면 참가자들의 전두엽 피질과 중뇌의 보상회로 부분에서 빛이 났다. 희열을 느꼈다는 의미다.

   사회적으로(Social) 연결되도록 써라. 인간의 뇌는 다른 사람과의 연결을 갈망하도록 설계돼 있다. 심지어 글에 대해서도 그렇다. 여러 종류의 문학작품 발췌문에 대한 독자 반응을 조사한 연구에 따르면 사람이나 생각을 생생하게 설명한 글은 사회적 신호를 해석하는 뇌 영역을 활성화했다. 독자들이 당신 그리고 당신의 글과 연결되도록 만드는 방법은 글 안에 작가 특유의 흔적을 남기는 것이다. 글을 쓰면서 당신의 목소리, 세계관, 어휘, 재치, 구문, 감성을 생각하라.

   스토리를 담아라(Story-driven). 좋은 에피소드만큼 효과적인 것은 없다. 이야기, 심지어 이야기의 파편들조차 독자의 뇌를 상당히 사로잡는다. 크라우드펀딩에 대해 조사한 한 연구에 따르면 실험 참가자들은 스토리가 풍부한 제안에 더 호감을 느꼈고 창업자의 신뢰도와 사업 타당성에 상대적으로 높은 점수를 매겼다. 프로젝트에 투자하고 프로젝트 정보를 공유하려는 의향도 더 크게 나타났다.

   이제까지 소개한 8가지 S를 적극 사용하면 독자의 관심을 끌고 목적을 달성하는 매력적인 글을 쓰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이 글은 하버드비즈니스리뷰(HBR) 한국어판 2021년 7-8호에 실린 ‘강력한 비즈니스 글쓰기의 과학’ 내용을 요약한 것입니다.
                                                          <참고문헌>
  1. 빌 버차드/최한나, "매력적인 글쓰기의 8S 법칙", 동아일보, 2021.7.5일자. A29면. 


시청자 게시판

1,947개(7/9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8851 2018.04.12
1826 시조 속의 역사 신상구 53 2022.03.18
1825 자연에서 찾아낸 첨단기술 신상구 52 2022.03.16
1824 소산 박대성의 몽유신라도원도 감상 사진 신상구 83 2022.03.11
1823 우크라이나 사태, 우리 안보문제 재정립 기회 사진 신상구 52 2022.03.11
1822 책 바보 이덕무의 죽음과 깨뜨리지 못한 서얼 차별 사진 신상구 59 2022.03.03
1821 모든 것은 우리 탓이다 사진 신상구 56 2022.03.01
1820 이어령 초대 문화부 장관 타계를 애도하며 신상구 53 2022.02.27
1819 [특별기고] 2022년 임인년의 민속과 국운 신상구 88 2022.02.26
1818 <특별기고> 항일독립운동가이자 민족사학자인 단재 신채호 선생 사진 신상구 59 2022.02.26
1817 |중국 내 조선족 사진 신상구 70 2022.02.23
1816 ‘고조선 강역’ 한중 고대사 전쟁 사진 신상구 53 2022.02.23
1815 윤행임의 8도 사람 4자 평과 재치 사진 신상구 54 2022.02.23
1814 초혼 단재 애곡(招魂 丹齋 哀哭) 신상구 51 2022.02.22
1813 꽃의 시인 김춘수의 생애와 문학세계 신상구 97 2022.02.02
1812 임강빈 시비(詩碑) 제막식을 다녀와 쓰는 편지 사진 신상구 72 2022.02.01
1811 금정 최원규의 생애와 업적 신상구 76 2022.02.01
1810 옥의 비밀 사진 신상구 80 2022.01.30
1809 핀란드 만하임과 한국 윤보선의 공통점과 상이점 사진 신상구 70 2022.01.30
1808 죽음 단상 신상구 67 2022.01.30
1807 이인성의 ‘순응’을 오마주한 강요배 사진 신상구 62 2022.0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