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충남 천안시 2035년 도시기본계획 ‘승인’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5.12 02:44

                                충남 천안시 2035년 도시기본계획 ‘승인’

  
   천안시는 주간활동인구를 포함한 인구 92만인이 ‘행복과 흥이 넘치는 안전한 인간중심의 혁신도시’를 비전으로 하는 ‘2035년 천안 도시기본계획’을 충남도로부터 지난 6일 최종 승인받았다고 7일 밝혔다.

   시는 2017년 4월부터 추진한 ‘2035년 천안도시기본계획’을 시민공청회, 천안시의회 의견 청취, 관계기관 협의, 충청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등의 절차를 거쳐 승인받았다.

   도시기본계획은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자체에서 수립해야 하는 법정 계획이자, 토지의 이용‧개발 및 보전과 관련된 모든 공간계획들의 방향을 제시하는 최상위 계획이다.

   시는 2035년 천안도시기본계획에 주민 참여를 통한 ‘행복과 흥이 넘치는 안전한 인간중심의 혁신도시’라는 미래상을 설정하고 세부 전략목표를 수립해 분야별 실천전략을 제시했다.

   주요내용은 대부분의 도시가 격고 있는 인구감소에 따른 도시정책과 제도 변화, 국토종합계획 등 상위계획과 대내외 사회․경제적 여건변화 등을 고려한 장기적인 도시공간 구조 설정, 생활권 설정 및 인구배분 계획, 광역교통·도시교통계획 등이다.

   도시공간구조는 도시 기능의 집약화와 탄력적인 인구배분계획을 위해 1도심과 2부도심(성환·직산, 목천·병천), 3지역중심(입장·성거, 청룡, 풍세·광덕)으로 압축하고, 천안시 인접 시군의 특성을 고려해 상생

    계획인구는 천안시의 과거 10년 동안의 증가 추이를 바탕으로 천안시 주요 관광지 및 철도 이용객, 대학교 기숙사 인원 등의 주간활동인구를 고려해 최종 92만인으로 책정했다.


   생활권 계획은 기존 2020년 천안도시기본계획(변경)의 생활권계획 체계의 기조를 유지해 천안시 전체를 1개의 대생활권으로 설정하고, 4개의 중생활권(중심, 북부, 동부, 남부)으로 구분했다. 특히 북부생활권의 종축장부지 개발사업 등 첨단산업단지와 인접한 충남-경기 상생협력권, 경기남부의 해상물류․산업단지와 연계한 복합산업벨트 구축 방안을 담았으며,  당진~천안 고속도로, 세종~포천 고속도로 등 광역적 도로 연계 및 서해안 벨트를 고려한 동서횡단철도 노선을 구축해 중부권 물류의 거점 도시 육성에 이바지하는 상생발전 방안 등도 확정했다.

    교통계획은 천안시의 고질적인 문제인 도심내 혼잡한 통과교통의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기존 계획도로망을 기반으로 천안시 지역 간 효과적인 교통량을 분산하는 번영로~서북․성거간도로~성거․목천우회도로~ 신방․목천우회도로를 잇는 제1순환망 계획을 반영했다.

    또 광역도로망인 공주․천안 간 고속도로~국도43호․국도1호선~세종․포천고속도로~국도43호선을 활용한 제2순환망 체계를 도입해 장래 물류거점지역(북부지역 및 남부 지역의 산업단지 등)을 경유하는 순환도로 구축으로 물류시스템의 효율화를 도모할 수 있도록 했다.

    최종 확정된 2035년 천안도시기본계획은 5월 1일 천안시 누리집을 통해 공보(시보)에 게재돼 일반에 공개될 예정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이번 2035년 천안시 도시기본계획 승인으로 공간계획뿐만 아니라 교통, 개발방향 등 정책수립의 기본방향이 확정돼 도******전의 기틀을 마련하게 됐다”며, “지역균형 발전은 물론 고품격 문화도시, 시민의 희망이 담긴 ‘새로운 천안 행복한 시민’을 완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참고문헌>                      

    1. 이정복,  "천안시 2035년 도시기능",  DAEJEONTODAY, 2021.5.10일자. 6면. 


시청자 게시판

1,750개(6/8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4527 2018.04.12
1649 태안군, 역사자원 체계적인 보존 정비. 역사 관광 기반 마련 사진 신상구 68 2021.06.13
1648 대전 '혁신도시' 지정 쾌거 사진 신상구 748 2021.06.13
1647 신미양요 150주년 사진 신상구 72 2021.06.13
1646 충청민의 염원 ‘충청대망론’ 부활 움직임 사진 신상구 64 2021.06.13
1645 고사위기의 지방대, 원도심 캠퍼스타운 조성이 해법이다 신상구 61 2021.06.13
1644 한국은행 머릿동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 글씨 정초(定礎) 그대로 보 사진 신상구 631 2021.06.13
1643 북한 MZ세대, 北 체제 흔든다 사진 신상구 154 2021.06.12
1642 3000년을 거슬러 올라가는 현충원의 기원 사진 신상구 77 2021.06.12
1641 6만년 전 네안데르탈인, 동물 뼈에 홈 뚫어 숫자 셌다 신상구 77 2021.06.11
1640 계룡산국립공원 지정과 620사업 사진 신상구 106 2021.06.11
1639 <특별기고> 제66회 현충일을 맞이하여 첨부파일 신상구 326 2021.06.11
1638 <특별기고> 제26회 세계 환경의 날을 맞은 한국의 주요 환경 첨부파일 신상구 73 2021.06.11
1637 난관 맞이한 한중 관계 사진 신상구 75 2021.06.09
1636 일중 김충현’ 탄생 100주년 기념 서울 백악미술관서 특별전 개최 사진 신상구 74 2021.06.09
1635 제26회 환경의 날을 맞이하여 신상구 76 2021.06.05
1634 공직자의 양심과 인격을 팔지 말라는 국민의 경고 신상구 72 2021.06.05
1633 조총에 쓰러진 수많은 조선 동학농민군 사진 신상구 91 2021.06.05
1632 &lt;특별기고&gt; 제11회 의병의 날의 역사적 의의와 신상구 84 2021.06.04
1631 의당 박세화 선생의 절명시(絶命詩) 원본, 111년만에 공개 사진 신상구 68 2021.06.01
1630 상해임시정부 법무총장을 지낸 예관 신규식 선생 사진 신상구 1925 2021.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