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친일문제 전문가 정운현 상지대 초빙교수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8.07 04:48

                          친일문제 전문가 정운현 상지대 초빙교수


  함양 출신인 정운현(59) 상지대 초빙교수가 차관급인 국무총리 비서실장으로 2일 내정됐다.

 

  정운현 신임 총리비서실장은 1959년 함양군 백전면 평정리 출생으로 백전초등학교를 다니다 3학년때 대구로 이사해 대구고경북대 문헌정보학과고려대 언론대학원 신문학과를 졸업했다중앙일보 기자대한매일 기자서울신문 문화부 차장오마이뉴스 편집국장을 지낸 언론인 출신이다.

 

   특히 정 신임 총리비서실장은 1980년대 말 우리나라 친일파 연구의 선구자인 임종국 선생에 매료된 후 30여년간 친일 관련 연구에 전념했다이를 계기로 노무현 정부 때 대통령소속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 사무처장을 역임했다.

 

   저서로는『친일파는 살아있다』,『친일파』,『창씨개명』,『서울시내 일제유산답사기』,『증언 반민특위』,『나는 황국신민이로소이다』,『실록 군인 박정희』,『반민특위 재판기록』,『강우규 의사 일대기』,『임종국 평전등 무려 20여권이 넘는 다양한 친일문제 관련 저서를 펴내 현재 친일문제 전문가로 불린다.

 

   정 신임 총리비서실장은 4일 자신의 SNS를 통해 힘써 노력하여 총리님의 좋은 길동무가 돼 드리겠다또 저를 알아주신 분이니 성심을 다해 보필하겠다며 국정에 필요한 사안은 총리께 가감 없이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세상의 얘기를 가감 없이 들려 달라내가 미처 챙기지 못하는 것들을 챙겨 달라남이 잘 안하는 얘기를 들려 달라특히 내가 듣기 싫어할만한 소리를 많이 해 달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한편 정 신임 총리비서실장은 자신의 블로그에서 간간히 고향 함양에 대한 향수와 애정을 글로써 표현하고 있다.

                                      <참고문헌>

 1, 박정주, "백전 출신 정운현 상지대 초빙교수 국무총리 비서실장으로 내정", 함양인터넷뉴스, 2018.11.5일자. 








시청자 게시판

1,810개(4/91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5687 2018.04.12
1749 역사를 잊은 민족은 미래가 없다 사진 신상구 28 2021.12.02
1748 제9회 세계 천부경의 날 기념행사 안내 신상구 30 2021.12.01
1747 기초과학으로 실력 뽐낸 노벨 꿈나무들 사진 신상구 25 2021.12.01
1746 ‘조용한 부흥’ 이끈 창왕의 리더십 글자 크기 변경출력하기 사진 신상구 27 2021.12.01
1745 국난의 시기에 강화도 유감 신상구 26 2021.11.30
1744 호산 박문호 선생이 창건한 서당 풍림정사 사진 신상구 30 2021.11.30
1743 김환기 화백의 생애와 업적과 작품세계 신상구 27 2021.11.29
1742 천안시, 숨은 독립운동가 455명 새로 발굴 신상구 27 2021.11.28
1741 과학자 노벨상 수상 앞당기는 길 사진 신상구 28 2021.11.27
1740 신라 금관, 제사와 권력을 독점한 왕족 상징 사진 신상구 26 2021.11.27
1739 외국인 아닌 자국민이 천주교회 시작한 건 한국뿐이래요 사진 신상구 31 2021.11.26
1738 <특별기고> 연평도 포격사건 11주년을 맞이하여 사진 신상구 29 2021.11.25
1737 친일파 연구의 선구자인 임종국 선생 타계 32주년을 기념하며 신상구 37 2021.11.14
1736 한국 경제의 우울한 미래 신상구 38 2021.11.09
1735 구소련 붕괴의 숨겨진 도화선이 된 솔제니친의 노벨문학상 수상작품 '이반 사진 신상구 73 2021.11.07
1734 ‘게임’에 담긴 시대의 생존법 사진 신상구 57 2021.11.01
1733 대전 15년만의 혁신도시 추가 지정으로 숙원 해결 신상구 55 2021.10.29
1732 10월25일 독도의 날을 기념하며 신상구 56 2021.10.26
1731 존 로스 선교사, 성경 한글 번역으로 한글 대중화에 기여 신상구 55 2021.10.25
1730 분노만 쌓인 곳에 공동체는 없다 사진 신상구 58 2021.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