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소설가 한강 , 한국 최초 프랑스 4대 문학상인 '메디치상' 수상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4.03.03 10:49


                                           소설가 한강 , 한국 최초 프랑스 4대 문학상인 '메디치상' 수상


  소설가 한강(54)이 장편소설 ‘작별하지 않는다’로 프랑스 '에밀 기메 아시아 문학상'을 수상했다. 한국 작품으로는 2018년 황석영 작가의 ‘해 질 무렵’ 이후 두 번째 수상이다.

  기메 문학상 심사위원단은 29일(현지시간) 소설 부문 최종 후보에 오른 세 작품 가운데 '작별하지 않는다'를 수상작으로 선정해 발표했다.

  심사위원단은 “우정에 대한 찬가이자 상상력에 대한 찬가이며, 무엇보다도 망각에 대한 강력한 고발”이라며 "소설 그 이상의 가치를 지니면서 수십 년 동안 묻혀 있던 충격적인 기억을 선명하게 드러내는 작품"이라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어 한강 작가를 “한국에서 가장 위대한 작가로 여겨진다. 작가의 책이 출판되는 것은 한국뿐 아니라 국제적으로 하나의 사건이 된다”고 평가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하지 못한 한 작가는 출판사를 통해 "이 소설은 작별 인사를 하지 않기로 결심한 사람들의 이야기로 그들은 깊은 밤, 바닷속에서 촛불을 켠다. 그들처럼 깜빡이는 빛에 대한 믿음을 멈추지 않길 바란다"고 감사함을 표했다.

   에밀 기메 아시아 문학상은 프랑스 파리 소재 기메박물관(국립동양미술관)에서 수여하는 상이다. 2017년 프랑스의 아시아 문학 활성화를 위해 제정됐다. 매년 프랑스어로 번역·출간된 현대 아시아 문학을 대상으로 시상한다.

  한강 작가는 장편소설 ‘작별하지 않는다’로 지난해 11월 프랑스 4대 문학상 중 하나인 메디치 외국 문학상을 수상한 데 이어 2관왕에 올랐다. 소설은 제주 4·3의 비극을 세 여성의 시선으로 풀어낸 작품으로 프랑스에서는 한국문학번역원의 지원을 받아 지난해 8월 최경란·피에르 비지우 번역으로 출간됐다.

  이번 수상의 의미에 대해 한국문학번역원 측은 "에밀 기메 아시아 문학상은 양심과 표현의 자유, 개개인의 정체성과 집단 역사, 그리고 환경과 같은 현대 사회 문제를 반영한 작품에 수여한다"며 "수상작 ‘작별하지 않는다’는 우리 사회의 이면을 문학작품 속에 잘 반영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올해 신설된 그래픽 노블 분야에 마영신 작가의 ‘엄마들’이 최종 후보에 올랐으나 수상하지는 못했다. 수상작은 대만 작가 위페이윤·저우지안신의 ‘타이완의 딸-3부’다.

                                                                                        <참고문헌>

   1. 김근수, "소설가 한강 , 한국 최초 프랑스 4대 문학상인 '메디치상' 수상", 뉴시스, 2024.3.1일자.


시청자 게시판

2,159개(3/10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48571 2018.04.12
2118 <특별기고> 매헌 윤봉길 의사 상해의거 92주년을 경축하며 사진 신상구 55 2024.04.30
2117 <특별기고>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생애와 업적과 탄신 479주 사진 신상구 70 2024.04.29
2116 일본어 제친 한국어 열풍, 베트남선 영어와 동급 사진 신상구 67 2024.04.28
2115 기초과학연구원 아시아에서 일본 다음으로 노벨상 사관학교 구축 사진 신상구 40 2024.04.26
2114 사라진 판소리 7마당 사진 신상구 81 2024.04.26
2113 학전블루 소극장, 2024년 3월 15일 33년의 역사를 뒤로하고 문 사진 신상구 100 2024.04.22
2112 <특별기고> 제57회 과학의 날의 유래와 기념식 개최 현황 사진 신상구 94 2024.04.22
2111 <특별기고> 4.19혁명 64주년을 경축하며 사진 신상구 104 2024.04.19
2110 셀트리온 창업자 서정진 인물 탐구 사진 신상구 130 2024.04.18
2109 2024 기지시줄다리기 축제 성료 사진 신상구 96 2024.04.17
2108 한배달을 이끌 새로운 이사장 이종진 박사 초빙 소식 신상구 150 2024.04.17
2107 한암당 존페 위기 극복 요망 신상구 85 2024.04.17
2106 머지않아 도래할 인간 수준 인공지능 사진 신상구 105 2024.04.15
2105 茶山 글씨와 콩트의 저작이 신용하 서울대 명예교수 연구의 나침반 사진 신상구 97 2024.04.14
2104 국조 단군 소고 신상구 106 2024.04.13
2103 한 사람 한 사람이 우주의 주인이다 사진 신상구 110 2024.04.12
2102 2013년 노벨물리학상 수상자 피터 힉스 별세 사진 신상구 108 2024.04.12
2101 <특별기고> 대한민국 상해임시정부 수립 제105주년을 경축하며 사진 신상구 200 2024.04.12
2100 청주대 출신 CJ그룹 대표이사 박근희의 성공 비결 신상구 104 2024.04.09
2099 한국 임학의 대부이자 산림녹화의 선구자인 향산 현신규 박사의 생애와 업적 신상구 107 2024.0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