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대전 근대건축물 한암당 ‘흔적 없이 사라질 판’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4.02.23 03:47

대전시 근대문화유산 기록화 사업
예산 부족으로 年 1~2건 진행
약식 추진도… 완성도 떨어져
철거 앞둔 건물多, 대책 시급

대전 동구의 한 근대건축물 일부가 안전상의 문제로 철거되며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019년 10월 1일 모습. 충청투데이 DB
대전 동구의 한 근대건축물 일부가 안전상의 문제로 철거되며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2019년 10월 1일 모습. 충청투데이 DB


  문화 유산 가치를 지닌 대전의 근대 건축물들이 역사 속으로 사라질 위기에 놓였다. 대전시는 각종 재개발 사업이 활발해지자 2018년부터 대전도시기억프로젝트 일환으로 ‘근대문화유산 기록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나 기록 수요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사업비로 정작 기록화 사업은 한 해 1~2건 밖에 진행하지 못하고 있다.


  8월 10일 대전시에 따르면 2018년 옛 대전부청사, 2019년 목동선교사 사택·옛 정동교회·보문산 보문사·대전형무소 관사, 지난해 중앙시장 해방촌, 올해 대흥동 좋은 부동산 등 모두 7건의 기록화 작업을 마쳤다. 가장 많은 기록화 작업이 이뤄졌던 2019년을 제외하면 기록화 사업으로 매년 각 1건씩을 완료한 상태다. 5000만원이 투입됐던 2019년에 비해 지난해와 올해 예산은 각 1300만원에 불과했다.


  대전시는 당초 ‘대전도시기억프로젝트’를 통해 도시와 시민 개개인의 역사를 지키고 이를 근대문화탐방 관광 자원화로 탈바꿈하는 등 ‘대전형 아카이브존’을 조성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역사와 도시 정체성을 간직한 장소와 건축물들의 효용성이 구시대적 개발논리로 사멸되는 것을 막겠다는 것이다.

  하지만 현실은 지역 내 근대건축물 현황 파악도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상황.


2010년 지역 내 210건의 근대건축물이 남아 있는 것으로 조사됐으나 10년이 훌쩍 지난 만큼 환경 변화에 따른 재조사가 진행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재정난이 가중되면서 기록화 사업에 필요한 예산을 확보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대전 중구 선화동 ‘옛 대전법원관사’는 철거 직전에야 부랴부랴 기록화 작업이 이뤄졌고 본 예산이 부족해 조사비를 긴급 투입하는 등 약식으로 사업이 진행됐다.


  질적인 부분에서 완성도가 떨어질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드론과 이동식 스캐너를 활용한 3차원(3D) 스캐닝 작업 등 고도화된 기술 적용은 그림의 떡이다.

  내년 3월 철거를 앞둔 ‘한밭종합운동장’의 경우도 추경 예산을 통해 기록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낙후된 원도심에 발전된 변화를 위한 도시정비사업도 중요하지만 대전의 역사의 한 모습을 기록하는 사업에도 질적 완성도를 동반한 제대로된 사업이 진행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대전시 관계자는 “대전 중구 오류동 일식가옥촌, 동구 원동 쪽방촌 등 당장 철거로 인해 기록화 사업이 진행돼야 하는 건물은 20여개에 달하지만 시비로만 진행되는 사업이다 보니 한계가 있다”며 “근대건축물 현황 파악은 현재 계획 중에 있다”고 말했다.


  그런데 충청문화역사연구소장 대산(大山) 신상구(辛相龜, 72세) 국학박사는 대전시 관계자가 언급한 근대 건축물보다 더 시급히 기록화 사업이 진행되어야 할 건축물로는 한암당(寒闇堂) 이라고 증언했다. 한암당 이유립 선생은 1980년에『환단고기』 배달의숙본을 발간한 재야사학자로 대전광역시 중구 은행동 목척시장 뒷솔목에 위치한 허름한 적산가옥에서 1963년부터 1976년까지 13년간 거주하면서 전국적으로 역사광복운동을 전개하다가 경기도 의정부로 이주했다. 그 후 한암당은 방치되다시피 해 지금 당장 수리보수하지 않으면 조만간 붕괴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 


                                                                  <참고문헌> 

   1. 한유영, "대전 근대건축물 ‘흔적 없이 사라질 판’, 충청투데이, 2021.8.11일자. 3면. 


시청자 게시판

2,154개(3/10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48296 2018.04.12
2113 학전블루 소극장, 2024년 3월 15일 33년의 역사를 뒤로하고 문 사진 신상구 92 2024.04.22
2112 <특별기고> 제57회 과학의 날의 유래와 기념식 개최 현황 사진 신상구 85 2024.04.22
2111 <특별기고> 4.19혁명 64주년을 경축하며 사진 신상구 96 2024.04.19
2110 셀트리온 창업자 서정진 인물 탐구 사진 신상구 116 2024.04.18
2109 2024 기지시줄다리기 축제 성료 사진 신상구 87 2024.04.17
2108 한배달을 이끌 새로운 이사장 이종진 박사 초빙 소식 신상구 134 2024.04.17
2107 한암당 존페 위기 극복 요망 신상구 78 2024.04.17
2106 머지않아 도래할 인간 수준 인공지능 사진 신상구 91 2024.04.15
2105 茶山 글씨와 콩트의 저작이 신용하 서울대 명예교수 연구의 나침반 사진 신상구 89 2024.04.14
2104 국조 단군 소고 신상구 99 2024.04.13
2103 한 사람 한 사람이 우주의 주인이다 사진 신상구 102 2024.04.12
2102 2013년 노벨물리학상 수상자 피터 힉스 별세 사진 신상구 100 2024.04.12
2101 <특별기고> 대한민국 상해임시정부 수립 제105주년을 경축하며 사진 신상구 193 2024.04.12
2100 청주대 출신 CJ그룹 대표이사 박근희의 성공 비결 신상구 97 2024.04.09
2099 한국 임학의 대부이자 산림녹화의 선구자인 향산 현신규 박사의 생애와 업적 신상구 101 2024.04.07
2098 <특별기고> 제주 4.3사건 76주년의 역사적 의의와 추념식 사진 신상구 98 2024.04.05
2097 日 교과서 ‘종군위안부’ 삭제… 독도는 ‘韓 불법 점거’ 사진 신상구 104 2024.04.02
2096 중국이 백두산을 ‘창바이산(長白山)’으로 바꿔 유네스코(UNESCO) 세 신상구 95 2024.04.02
2095 소설가 김주영 <객주> 초고, 세상 다 줘도 못 바꿔 신상구 105 2024.04.02
2094 낮은 곳에서 한 작은 일들은 버림받지 않는다 사진 신상구 114 2024.0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