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민족종교인 증산도와 STB상생방송의 천부경 홍보 대중화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2.09 02:19

                                                           민족종교인 증산도와 STB상생방송의 천부경 홍보 대중화


   1975년 안운산[安雲山, 본명은 안세찬]이 안경전[, 본명은 ()]과 함께 충청남도 대전(지금의 대전광역시)에서 창립한 증산계 신종교인  증산도와 증산도가 약 140여년 전 이땅에 왔다가신 증산(甑山) 강일순(姜一淳, 1871-1909) 상제님의 대도진리와 증산도의 신앙문화를 소개하고 한민족의 뿌리 역사문화를 알리기 위해 2007년에 개국한  STB상생방송이 2015년부터 천부경(天符經) 대중화에 나섰다.
                                                              
    증산도와 STB상생방송은 조화경인 천부경에 곡을 매겨 각종 노래 형식으로 보급할 예정이다. 또한 전국의 증산도 도장에서 천부경의 정신을 알리는 각종 세미나와 강연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천부경은 한민족 상고사에 나오는 환국 시절부터 내려온 것으로 전해진다. 천부경은 모두 81글자로 이뤄졌는데 일(一)로 시작해 일(一)로 마무리되며 우주 만물의 근원, 우주 탄생의 궁극의 시원 경계를 나타내는 것으로 본다. 천하가 결국 하나가 된다는 일통(一統)사상으로도 귀결한다.
   증산도 측에서는 천부경이 ‘9천년 전 삼신상제님이 인류에게 내려주신 계시록이자 인류 문화사 최초의 경전’이라고 정의한다.
    81자의 천부경 속에 인류 문화사의 핵심 주제들이 다 들어있는 셈이다. 먼저 1에서 10까지의 숫자가 들어있다. 아마도 숫자가 새겨진 인류 최초의 문서일 것이다. 또 우주의 시작과 순환, 천지인 사상, 인간 마음에 대한 정의 등을 만날 수 있다. 유네스코에 등재 여부를 떠나서 8천만 한국인들과 세계인들이 읆조리며 외워야 할 것이다.
   향후 천부경과 증산도, 천부경과 우주일년, 천부경과 태을주 등의 주제로 세미나와 강연회를 계속 할 예정이라고 한다.
   1922년 충청남도 서산에서 태어난 안운산은 1945년 이상호(李祥昊)·이정립(李正立) 등이 서울에서 대법사()를 창립할 때 잠시 참여하였다가, 1954년에 그곳을 떠났다. 그 후 1975년에 대전시 대사동에서 ‘대법사증산교’라는 이름으로 창교하여 종도사(: 뒤에 태상종도사)가 되었고, 아들 안경전을 교화원장으로 삼아 본격적인 활동을 전개하였다.

   1980년에는 대전시 서구 괴정동에 교당을 신축하여 증산도장을 세웠고, 뒤에 증산도로 교명을 바꾸었다. 그 후 비약적으로 발전하여 해외에도 포교활동을 하였다.

   2012년 안운산의 등천() 이후 안경전(본명 안중건)이 종도사(宗道師)가 되어 교단을 이끌고 있으며, 증산-고수부-안운산-안경전으로 이어지는 종통을 세우고 있다.

   증산도에서는 첫째, 이 세상은 머지않아 가을철의 대개벽이 일어나게 된다. 둘째, 이런 어려운 세상을 바로잡고 인류를 구원할 증산의 사명이 증산도에 주어졌다. 셋째, 국조 단군과 단군사상에 큰 비중을 두고 있으며, 해원()·상생()·보은()·원시반본()·후천개벽() 등을 강조하고 있다. 경전으로는 『증산도도전()』·『증산도의 진리』 등이 있다.

   매년 청소년,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대천제봉행, 청소년·대학생포교회 수련회 등을 개최하고 있으며, 의료봉사·환경운동 등도 전개하고 있다. 그리고 강증산 탄강일(9월 19일), 강증산 어천일(6월 24일), 고수부탄신일(3월 26일), 동지치성일(양 12월 22일), 정삼치성일(1월 3일) 등 1년에 5차례의 치성을 봉행하고 있다.

   증산도는 증산도대학을 설립하여 4년제로 평신도 교육과 성직자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상생방송이라는 TV방송국(STB, 2007년 개국)을 설립하여 운영하고 있다. 그리고 『태을랑』계간지와 『월간 개벽』월간지를 발행하고, 『이것이 개벽이다』라는 책은 한 때 주목받은 도서이기도 하였다.

   도장의 성전에는 중앙에 증산, 왼편에 단군왕검, 오른편에 고수부의 삼위()를 각각 영정으로 모시고 있고, 그 외 여러 신들을 함께 봉안하고 있다. 특히, 증산()을 옥황상제로 받들어 모신다.
                                                                                      <참고문헌>

   1. "증산도 [甑山道]",  네이버 한국민족문화대백과, 한국학중앙연구원, 2021.2.9.
   2. 증산도, "천부경 문화 보급에 나서",  데이터넷, 2015.3.30일자.

  

공감 

시청자 게시판

1,593개(3/80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2] 박한 17344 2018.04.12
1552 모바일 강원도 중도유적지에 대해 이슈화 시켜 주십시요 Bluesky344 23 2021.03.28
1551 일본계 종교 야금야금 커진다. 사진 신상구 23 2021.03.27
1550 여수 14연대 좌익의 반란 고교 80% ‘무장봉기’로 가르쳐 사진 신상구 27 2021.03.27
1549 안중근 의사 순국 111주년을 기념하며 신상구 26 2021.03.27
1548 멕시코 애니깽의 독립운동 사진 신상구 32 2021.03.26
1547 위선적 도덕주의자들이 망가뜨린 17세기 조선 왕국 이야기 사진 신상구 31 2021.03.25
1546 서민 울리는 부동산 투기 막을 길 없나 신상구 35 2021.03.24
1545 신라 예술혼이 담긴 그릇, 금관의 비밀 사진 신상구 29 2021.03.23
1544 오리 이원익의 생애와 업적과 사상 신상구 52 2021.03.22
1543 3.1 독립선언을 세계에 처음 알린 AP통시원 앨버트 W. 테일러 사진 신상구 32 2021.03.21
1542 오송 백제무덤에서 나온 부여의 칼, 새롭게 밝혀지는 북방기원론 사진 신상구 38 2021.03.20
1541 100년을 살아보니 미래보다 하루하루가 중요하다 사진 신상구 40 2021.03.20
1540 아산 정주영 타계 20주기를 맞아 정주영 정신 계승하자 신상구 38 2021.03.20
1539 오산과 오판 부른 희망적 사고가 초래한 재앙, 한국전쟁 신상구 31 2021.03.19
1538 조선시대 최고의 인재 양성소인 성균관 사진 신상구 37 2021.03.19
1537 대전시 3·8 민주의거 기념관 건립사업 계획 사진 신상구 37 2021.03.17
1536 민씨 척족 정권기의 부정부패 실상 신상구 27 2021.03.17
1535 咸錫憲의 생애와 사상 신상구 83 2021.03.17
1534 무능·부패 명분 내세워도 '선한 쿠데타'는 없다 사진 신상구 27 2021.03.16
1533 문재인 정부, 개헌 논의는 신중을 기해야 신상구 34 2021.0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