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학전 그리고 뒷것 김민기’ 2부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4.05.06 13:01

                                                    ‘학전 그리고 뒷것 김민기’ 2부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김민기와 학전에 관한 최초의 다큐멘터리 '학전 그리고 뒷것 김민기'의 인터뷰이로 나선 가요계의 살아있는 전설 송창식이 김민기의 노래를 듣고 충격을 받은 사연을 공개한다.

    'SBS 스페셜-학전 그리고 뒷것 김민기'(연출 이동원, 고혜린/구성 김명정, 이승미)는 뮤지컬 '지하철 1호선'을 탄생시킨 대한민국 문화예술의 못자리 학전과 철저히 무대 뒤의 삶을 지향하며 방송 출연을 자제해온 학전 대표 김민기의 이야기를 담은 최초의 다큐멘터리로, 김민기를 위해 기꺼이 카메라 앞에 나선 유명인사 100여명의 인터뷰가 담기는 유일무이한 프로젝트로 세간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 특히 33년 만에 아쉬운 폐관을 맞이한 학전의 문화적 가치와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이를 위해 헌신한 연출가 김민기의 삶을 돌아보며 뭉클한 울림을 선사한 1부 방송이 전국 시청률 3.4%(닐슨코리아 기준)로 동시간대 지상파 1위를 기록하며, 방송의 여운이 '학전 기억하기' 움직임으로 이어지고 있는 추세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2부에서는 전설적인 음악가 김민기의 이야기를 다룰 예정이다. 이 가운데 송창식, 조영남, 박학기, 나윤선, 장필순, 강산에, 윤도현, 정재일 등 현재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음악가들이 '뮤지션들의 뮤지션' 김민기의 음악과 삶을 증언한다.

     인터뷰에 나선 수많은 뮤지션들은 그 당시 학전에서 공연을 하는 것이 영광스러운 일이었다고 밝힌다. 이중 윤도현은 "학전에서의 공연 전날은 들떠서 잠도 거의 못 잤을 정도다. 여지껏 노래한 것 중에 제일 크게 불렀다. 학전에서 지금의 YB가 자라났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고 말해 90년대 초 가수들에게 있어 학전의 의미를 되짚는 한편, 이들의 구심점이 된 김민기의 영향력을 전한다. 김민기 선생님은 내 음악적인 아버지"라고 존경심을 드러낸다. 나아가 명실공히 '포크음악의 신'으로 통하는 송창식은 "김민기가 첫 만남 때 '친구'라는 곡을 들고 와서 나에게 한 번 불러 달라고 했었다. 곡이 굉장히 세련 됐더라. '나보다 곡 잘 쓰는 사람이 많네' 생각했다"라면서 "김민기는 천부적인 재질이 있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서는 김민기와 조용필의 역사적인 만남 비하인드 스토리를 최초로 공개한다. 두 사람은 '땅 위에는 조용필, 땅 밑에는 김민기'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당시 대한민국 음악계에서 거대한 양대 산맥을 이루던 거장. 두 사람의 만남을 주선한 장본인인 음악평론가 강헌은 "두 분이 이전까지 스친 적도 없는 인연이었다. 조용필 선배님께 '김민기를 아느냐'고 물었더니 '내가 왜 모르냐'면서 '존경한다'더라"라고 전하며, 두 거장이 처음으로 마주 앉아 술잔을 기울이던 밤의 일화를 허심탄회하게 공개한다.

   SBS 스페셜 ‘학전 그리고 뒷것 김민기’는 총 3부작으로, 2부는 지난 4월 28일 일요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되었다. 

                                                                                                                   <참고문헌>

   1. 서병기,  "‘학전 그리고 뒷것 김민기’ 2부, 김민기X조용필 두 거장의 역사적 술자리 만남 비화", 헤랄드경제,  2024.4.26일자.


시청자 게시판

2,192개(2/110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50025 2018.04.12
2171 6.10 정신으로 민주주의 되살려야 신상구 12 2024.06.11
2170 세계 양자 물리학계 스타였던 한국계 과학자 남세우 박사 별세 신상구 20 2024.06.11
2169 삶의 추억 원로시인 김광림 별세 신상구 12 2024.06.10
2168 단오절의 유래와 풍습 신상구 28 2024.06.10
2167 호암미술관 고미술 기획전'진흙에 물들지 않는 연꽃처럼' 6월16일 폐막 사진 신상구 28 2024.06.09
2166 불교 조계종 대종사 옹산 스님, 불교의 '참된 진리' 사람들에 전하며 올 사진 신상구 30 2024.06.09
2165 덕혜옹주의 기구한 삶 사진 신상구 34 2024.06.08
2164 <특별기고> 제69회 현충일을 맞이하여 사진 신상구 37 2024.06.06
2163 <특집기고> 2024년에 개교 100주년을 맞이한 청주고의 위 사진 신상구 53 2024.06.05
2162 익산 왕궁리유적 사진 신상구 56 2024.06.01
2161 독일엔 괴테, 한국엔 정약용 사진 신상구 64 2024.06.01
2160 이성자 화백의 佛 아틀리에, 프랑스 문화유산 됐다 신상구 58 2024.05.31
2159 30년 뒤 생산인구 1295만 명...전국서 세종시만 늘어 사진 신상구 28 2024.05.30
2158 1980년 5월 27일 광주민주화운동 최후의 날을 잊지 말자 신상구 49 2024.05.29
2157 신경림의 시가 가르쳐주는 것 사진 신상구 49 2024.05.28
2156 최영미 시인의 현대사 보물 고1 때 일기장 사진 신상구 47 2024.05.28
2155 대전무형유산전수교육관 사진 신상구 49 2024.05.28
2154 한동훈의 길, 루쉰의 길 사진 신상구 60 2024.05.26
2153 인문학의 위기와 외화내빈의 한국사회 사진 신상구 72 2024.05.25
2152 한국 시단의 거인 신경림 별세 신상구 73 2024.0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