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순종, 바다 건너 일본에서 천황을 만났다 ​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2.05.21 01:21


순종, 바다 건너 일본에서 천황을 만났다

1910년 경술국치와 함께 '李王'으로 격하된 순종

1917년 6월 도쿄로 가서 日천황 다이쇼 알현

일본 황족 대우 받으며 동생 영친왕과 해후

방직공장에서 일하던 조선인 女工들도 환영

1909년 두 차례에 걸쳐 이토 히로부미 동행해 조선 북쪽과 남쪽 여행

이토, 반일 민심 누르며 '식민 통치 합리화' 활용

허수아비 망국 군주의 아픈 여행 기록

2017년 대구 달성공원 앞

순종 남쪽 여행 기념하는 '남순행로'와 동상 조성

[박종인의 땅의 歷史] 조선 왕 순종, 식민 통치 미화작업에 끌려다녔다 - 조선일보 (chosun.com)

1909년 2월 4일 창덕궁 인정전 앞에서 순종 일행이 신의주까지 다녀온 서순행(西巡幸)을 기념해 촬영한 단체 사진이다. 가운데 대한제국 황제 융희제 순종이 앉아 있고 왼쪽에 통감 이토 히로부미가 서 있다. 나라가 망하고 7년이 지난 1917년 6월, ‘조선 창덕궁 이왕’에 책봉된 전 제국황제 순종은 대한해협을 건너 일본 도쿄로 가서 일본 천황이 책봉한 왕족 자격으로 천황 다이쇼를 알현했다. 중국에 사대했던 조선 500년사에도 없었던 초유의 일이었다. /국립고궁박물관

1917년 6월 3일자 ‘매일신보’. 이왕 전하(순종)가 도쿄로 가서(東上·동상) 천황을 알현한다는 기사다.

2017년 대구광역시 중구 달성공원 앞에 국비를 포함해 74억 원을 투입해 중구청이 만든 ‘순종황제 남순행로’와 순종 동상. 이토 히로부미가 주선한 1909년 1월 대구 방문을 기념하는 동상이다. 동상 앞에는 ‘시대상황에 굴하지 않는 민족정신’이라고 새겨져 있다./박종인 기자

‘어제 이왕이 천황을 알현했다’는 1917년 6월 15일자 ‘매일신보’

일본 효고현 마이코(舞子) 아카시방적에서 일하는 조선인 여공들이 순종을 환영하는 장면(6월 14일 ‘매일신보’).

​ <참고문헌>


시청자 게시판

2,216개(16/111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53134 2018.04.12
1915 세종의 정치 배신한 세종의 인재들 사진 신상구 593 2022.06.29
1914 소정 정훈 선생 유품 개인 소장자 대전문학관에 기증해야 사진 신상구 536 2022.06.29
1913 <특별기고> 6·25한국전쟁 72주년을 추념하며 사진 신상구 544 2022.06.27
1912 한국효문화진흥원, 사단법인 한국시조협회와 하계효문화포럼 개최 사진 신상구 407 2022.06.27
1911 민족사관고 설립 최명재 이사장 별세 사진 신상구 483 2022.06.27
1910 한국 경제학 거목’ 조순 전 경제부총리 별세 신상구 387 2022.06.23
1909 2022년 6·25전쟁 72주년 논평 신상구 422 2022.06.23
1908 늙어가는 대한민국, 무엇이 문제인가? 신상구 381 2022.06.21
1907 25세 때 불후의 미완성 교향곡 남긴 슈베르트 사진 신상구 379 2022.06.21
1906 증산도 ‘상생월드센터(SWC)’ 착공 대천제大天祭 거행 사진 신상구 415 2022.06.19
1905 조롱당한 선조와 그 장자 임해군의 악행 사진 신상구 917 2022.06.19
1904 한국 문학, 노벨 문학상 수상 인프라 수준 신상구 395 2022.06.18
1903 고대의 축제 사진 신상구 426 2022.06.18
1902 6·10 만세 운동 사진 신상구 540 2022.06.11
1901 경제, 존경받는 기업인이 많아져야 한다 사진 신상구 470 2022.06.08
1900 <특별기고> 6월 호국보훈의 달의 역사적 의의와 제67회 현충 사진 신상구 449 2022.06.08
1899 윤서열 대통령의 제67회 현충일 추념사 전문 신상구 346 2022.06.07
1898 한암당 이유립의 생애와 업적 사진 신상구 509 2022.06.05
1897 백가의 반란과 동성왕의 죽음 사진 신상구 716 2022.06.03
1896 연금개혁을 통한 복지의 지속가능성 확보 사진 신상구 405 2022.06.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