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인촌 김성수선생 통합 리더십, 대한민국 건국 계기 만들어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2.07.18 14:00

                  인촌 김성수선생 통합 리더십, 대한민국 건국 계기 만들어

인촌사랑방, 제헌절 기념행사 개최
“자신 내세우기보다 공동목표 우선
인촌 고택서 제헌헌법 초안 만들어”
17일 제헌절을 맞아 서울 종로구 계동 인촌 김성수 선생 고택을 찾은 인촌사랑방 및 동우회 회원 60여 명이 1948년 제헌헌법 제정을 주도한 인촌 선생을 기리는 행사를 열고 있다. 홍진환 기자 jean@donga.com
   “자신을 내세우기보다 공동의 목표를 우선하는 인촌 김성수 선생(1891∼1955)의 리더십은 제헌헌법이 만들어지는 과정에서도 잘 드러납니다.”

   ‘근대 시민의 형성과 대한민국’(2021년)의 저자 이승렬 박사(63)는 제헌절인 17일 서울 종로구 계동 인촌 선생 고택에서 제헌헌법 제정 과정에서 인촌의 역할을 강조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인촌사랑방 및 동우회 회원 등 60여 명은 제헌헌법(건국헌법) 초안이 사실상 탄생한 인촌 고택에 모여 인촌 선생을 기리는 행사를 가졌다.

   인촌 고택은 1948년 당시 내각책임제를 지지하던 한국민주당 인사들이 자주 모이던 곳이다. 한민당 당수였던 인촌 선생은 이곳에서 유진오 고려대 교수, 김준연 한민당 부당수 등과 논의해 민주공화제 헌법 초안을 마련했다.

   이 박사는 “헌법 제정 당시 이승만 대통령이 대통령중심제를 주장하며 내각제를 강하게 반대하는 가운데, 이를 중재한 분이 인촌 선생”이라며 “선생의 통합과 화합의 리더십이 대한민국 건국의 중요한 계기를 만들었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엔 ‘102세 철학자’ 김형석 연세대 명예교수와 김진현 세계평화포럼 이사장(전 과학기술처 장관), 백완기 고려대 행정학과 명예교수 등도 참석했다. 김 명예교수는 “(인촌 선생이) 고하 송진우 선생을 초대 국무총리에 모시고 싶었는데 먼저 세상을 떠났다고 목메어 말씀한 적이 있다”며 “선생은 늘 유능한 사람을 찾아 자신보다 앞세우셨던 분”이라고 했다.
                                                <참고문헌>
  1. 조응형, "인촌 선생 통합 리더쉽, 대한민국 건국 계기 만들어", 동아일보, 2022.7.18일자. A26면.

 


시청자 게시판

2,221개(14/111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53682 2018.04.12
1960 중부권메가시티와 충청문화르네상스 사진 신상구 415 2022.08.18
1959 무속(巫俗)의 허와 실 신상구 741 2022.08.17
1958 위대한 문학은 제도·권력·유행의 경계 밖에서 ‘눈물 닦아주는 손’ 신상구 440 2022.08.17
1957 고려인 최초 정착지에 세운 ‘추모의 벽’, 15人 독립영웅 우뚝 사진 신상구 683 2022.08.17
1956 <특별기고> 8.15광복 77주년의 역사적 의미와 주요 과제 사진 신상구 428 2022.08.17
1955 윤석열 대통령 광복절 77주년 경축사 전문 신상구 316 2022.08.16
1954 군자금 모금한 의병장 찾았다 사진 신상구 364 2022.08.13
1953 조국 독립 김국의 혼 담긴 태극기, 보물된다. 사진 신상구 360 2022.08.13
1952 고조선의 대표적인 유물 비파형동검, 중국은 왜 부정하나 사진 신상구 1169 2022.08.13
1951 헤이그밀사 이준 할복자살은 대한매일신보의 가짜뉴스였다. 사진 신상구 977 2022.08.12
1950 100세 시대 ‘무병장수 비법’ 거짓말에 속지 말아야 신상구 490 2022.08.09
1949 강렬한 오방색으로 한국 채색화 지평을 연 화가 박생광 사진 신상구 667 2022.08.03
1948 뱃노래는 서정적인 멜로디, 은은한 선율로 흔들리는 물결 노래했죠 사진 신상구 573 2022.08.02
1947 당나라 당시 서역인 왕래한 무역 중심지, 중국 시안 사진 신상구 512 2022.07.30
1946 기대수명 83.5세, 건강수명 66.3세 사진 신상구 414 2022.07.30
1945 당장 내년 내국인 5000만명 깨져… 3년뒤 학령인구 94만명 급감 사진 신상구 364 2022.07.30
1944 7.27 휴전협정(休戰協定) 을 맞이하여 신상구 517 2022.07.29
1943 백제 왕궁 조경 사진 신상구 739 2022.07.29
1942 연극 <관객 모독> 공연 이야기 신상구 315 2022.07.26
1941 최초의 걸그룹 ‘저고리 시스터즈’, 나라 사진 신상구 451 2022.0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