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한국 문학, 노벨 문학상 수상 인프라 수준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2.06.18 02:12

                                                                     

                                                                  한국 문학, 노벨 문학상 수상 인프라 수준


   곽효환(53) 한국문학번역원장이 6일 서울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한국문학이 세계를 향해 '나를 알아달라'고 애원하던 시대는 지났다"며 이같이 말했다.

   곽 원장은 "이제 노벨문학상을 한국 문학계가 추구해야 할 목표가 아니라 한국문학이 세계 문학의 일원이 되는 과정에 있는 관문으로 삼아야 한다"면서 1980년대 이후 한국문학을 해외에 활발하게 소개해온 작업이 이제 성과를 노릴 시기가 됐다고 진단했다.

  1980년대 이후 지금까지 한국 문학작품 중 해외 번역 출간된 것은 40개 언어권, 2500여 종에 달하는 만큼, 1994년 오에 겐자부로가 노벨문학상을 수상하기 전까지 일본 문화계가 노력한 것에 비교할만한 수준에 도달했다는 게 그 근거다.

  일본에선 가와바타 야스나리가 1968년 일본인으로 최초로 노벨상을 수상한 뒤 일본 문학의 해외소개가 탄력을 받았다. 가와바타에 이어 오에가 노벨상을 타기까지 1945~1990년대에 4000여 종의 일본 문학작품이 해외에 번역돼 소개된 것이 노벨상 수상의 밑거름이 됐다는 설명이다.

  번역 종수의 증가 외에 한국문학의 위상도 빠르게 높아지고 있다. 1990년대 프랑스어권 이청준, 이문열 작가를 비롯해 2000년대 이승우, 신경숙, 고은, 2010년대 한강, 김영하, 편혜영, 김혜순, 김이듬, 윤고은 작가 등이 해외 주요 문학상을 수상했다. 영어권, 남미권, 유럽권, 아시아권, 중동권 등에서의 한국도서 점유율도 상승하고 있다.

  곽 원장은 한국 문학 작품의 해외소개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한국문학 해외 진출 통합 플랫폼(가칭 '한국문학 글로벌 플랫폼')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문학작품 생산자인 작가와 매개자인 에이전트, 수요자인 해외 출판사 간 문학 저작권 거래를 상시적으로 지원하는 온라인 플랫폼을 만들겠다는 것이다.

  실제 한국문학번역원에 따르면 해외 문학·출판시장의 한국문학 수요는 지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해외 출판사 번역출판 동시 지원 신청 건수는 2019년 97건에서 2020년 142건, 2021년 200건 이상으로 최근 5년 동안 증가율 17.1%를 보이고 있다.

  한국문학번역원은 이와 함께 문학·문화콘텐츠 번역인력 양성기관인 번역아카데미를 대학원대학 수준의 교육기관으로 격상시키는 작업도 추진키로 했다. 현재 4개 과정, 7개 언어권, 수강생 연 150여 명의 번역아카데미를 정식 학위과정으로 강화하는 것을 추진한다.

  곽 원장은 "정식 학위를 받은 외국인 졸업생이 졸업 후 본국으로 돌아가 한국문학 교수 등으로 활약해 한국 문화의 저변을 넓힐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밖에 한국문학번역원은 웹툰, 공연 등을 포함한 한국어 콘텐츠에 대한 해외 진출 지원을 점진적으로 확대하고, 한국문학 해외소개 맞춤형 전략도 수립해 시행한다는 구상이다.

  곽 원장은 지난 5월 취임했으며 임기는 3년이다. 중견 시인으로 한국시인협회 이사, 한국작가회의 이사,대산문화재단 상무 등을 역임했다.

  김동욱 기자 kimdw@hankyung.com



시청자 게시판

2,159개(11/10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48572 2018.04.12
1958 위대한 문학은 제도·권력·유행의 경계 밖에서 ‘눈물 닦아주는 손’ 신상구 389 2022.08.17
1957 고려인 최초 정착지에 세운 ‘추모의 벽’, 15人 독립영웅 우뚝 사진 신상구 588 2022.08.17
1956 <특별기고> 8.15광복 77주년의 역사적 의미와 주요 과제 사진 신상구 382 2022.08.17
1955 윤석열 대통령 광복절 77주년 경축사 전문 신상구 274 2022.08.16
1954 군자금 모금한 의병장 찾았다 사진 신상구 320 2022.08.13
1953 조국 독립 김국의 혼 담긴 태극기, 보물된다. 사진 신상구 317 2022.08.13
1952 고조선의 대표적인 유물 비파형동검, 중국은 왜 부정하나 사진 신상구 1065 2022.08.13
1951 헤이그밀사 이준 할복자살은 대한매일신보의 가짜뉴스였다. 사진 신상구 834 2022.08.12
1950 100세 시대 ‘무병장수 비법’ 거짓말에 속지 말아야 신상구 445 2022.08.09
1949 강렬한 오방색으로 한국 채색화 지평을 연 화가 박생광 사진 신상구 576 2022.08.03
1948 뱃노래는 서정적인 멜로디, 은은한 선율로 흔들리는 물결 노래했죠 사진 신상구 517 2022.08.02
1947 당나라 당시 서역인 왕래한 무역 중심지, 중국 시안 사진 신상구 467 2022.07.30
1946 기대수명 83.5세, 건강수명 66.3세 사진 신상구 375 2022.07.30
1945 당장 내년 내국인 5000만명 깨져… 3년뒤 학령인구 94만명 급감 사진 신상구 325 2022.07.30
1944 7.27 휴전협정(休戰協定) 을 맞이하여 신상구 454 2022.07.29
1943 백제 왕궁 조경 사진 신상구 640 2022.07.29
1942 연극 <관객 모독> 공연 이야기 신상구 275 2022.07.26
1941 최초의 걸그룹 ‘저고리 시스터즈’, 나라 사진 신상구 412 2022.07.22
1940 과거를 이해해야 앞날을 현명하게 구상한다 신상구 291 2022.07.22
1939 인하대 복기대 교수 한국 최초의 시민역사박물관 우리겨레박물관 개관 사진 신상구 627 2022.0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