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친일파 연구의 선구자 임종국 선생의 연구방법과 역사관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8.31 02:55

 

                                        친일파 연구의 선구자 임종국 선생의 연구방법과 역사관

 

  임종국의 연구방법은 철저히 실증하고 고증하는 방법이었다. 복사기가 없던 시절, 대부분의 자료들은 손으로 직접 베껴 썼다. 그리고 누가, 언제, 무엇을 했는지, 육하원칙에 따라 자료를 체계적으로 정리했다. 친일 연구를 위해, 일제시대 신문을 비롯해서 정부기록, 재판기록, 하다못해 면사무소 인사발령까지 찾아 모았다. 그리고 그것을 연도, 개인, 단체별로 분류해 나갔다. 그렇게 10년간 자료를 모아 1980년대 들어서는 거의 1년에 한 권꼴로 친일파 관련 책을 써냈다. 아무도 가려하지 않던 길, 그는 홀로 그 길일 갔다. 그렇게 축적된 임종국의 연구는, 지난 1993년 독립유공자로 인정된 사람들 가운데 친일파를 가려내는데 귀중한 자료로 쓰였다. 그 때 친일행적이 드러난 사람 중에는 부통령 또는 국회의원을 지낸 정계인사 그리고 문화계 저명인사들도 있었다.

  친일파가 독립유공자로 기록되고 포상받는 현실, 그는 바로 이런 왜곡된 역사를 바로 잡는 첫걸음이 친일파 청산이라고 보았던 것이다. 제대로 청산되지 못한 역사는 후세로 이어지면서 더 큰 왜곡과 혼란을 낳고 있다. 청산되어야 할 역사를 소중한 역사인 양 기념하는 것은 그 잘못된 역사를 오늘, 그리고 미래에 다시 되풀이 하는 일이라는 것이 임종국의 생각이었다.

  친일문제를 그냥 덮고 가자는 세력과, 잘못을 반성해야 한다는 세력, 그리고 현실적인 이익을 지키려는 쪽과 역사의 근본을 세우려는 쪽, 이 둘 사이 갈등을, 임종국은 선택의 문제라고 여기지 않았다. 역사 앞에 그것은 너무나 명료하고도 절실한 문제였다.

  임종국은 역사를 살아 있는 생명체로 보았다. 병든 곳을 잘라내거나, 치유하지 않고서는 앞으로 더 나아갈 수도, 계속 성장할 수 없다고 보았다. 지금 우리가 살아가고 있고 또 앞으로 살아가야 할 역사, 이 역사가 제대로 성장하기 위해서 가장 먼저 그리고 근원적으로 치유해야 할 상처는 바로 일제강점기의 반민족 행위, 친일이었다.

                                                               <참고문헌>

  1. 林鍾國 저/李建濟 교주,『친일문학론』, 민연(주), 2013.8.16.       



시청자 게시판

1,947개(11/9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8851 2018.04.12
1746 기초과학으로 실력 뽐낸 노벨 꿈나무들 사진 신상구 112 2021.12.01
1745 ‘조용한 부흥’ 이끈 창왕의 리더십 글자 크기 변경출력하기 사진 신상구 100 2021.12.01
1744 국난의 시기에 강화도 유감 신상구 112 2021.11.30
1743 호산 박문호 선생이 창건한 서당 풍림정사 사진 신상구 146 2021.11.30
1742 김환기 화백의 생애와 업적과 작품세계 신상구 124 2021.11.29
1741 천안시, 숨은 독립운동가 455명 새로 발굴 신상구 110 2021.11.28
1740 과학자 노벨상 수상 앞당기는 길 사진 신상구 116 2021.11.27
1739 신라 금관, 제사와 권력을 독점한 왕족 상징 사진 신상구 95 2021.11.27
1738 외국인 아닌 자국민이 천주교회 시작한 건 한국뿐이래요 사진 신상구 170 2021.11.26
1737 <특별기고> 연평도 포격사건 11주년을 맞이하여 사진 신상구 249 2021.11.25
1736 친일파 연구의 선구자인 임종국 선생 타계 32주년을 기념하며 신상구 131 2021.11.14
1735 한국 경제의 우울한 미래 신상구 122 2021.11.09
1734 구소련 붕괴의 숨겨진 도화선이 된 솔제니친의 노벨문학상 수상작품 '이반 사진 신상구 195 2021.11.07
1733 ‘게임’에 담긴 시대의 생존법 사진 신상구 143 2021.11.01
1732 대전 15년만의 혁신도시 추가 지정으로 숙원 해결 신상구 187 2021.10.29
1731 10월25일 독도의 날을 기념하며 신상구 148 2021.10.26
1730 존 로스 선교사, 성경 한글 번역으로 한글 대중화에 기여 신상구 141 2021.10.25
1729 분노만 쌓인 곳에 공동체는 없다 사진 신상구 150 2021.10.24
1728 세계 문화유산 백제 예술문화는 검소하나 누추하지 않다 신상구 117 2021.10.24
1727 위정자들 역사관의 중요성 사진 신상구 129 2021.1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