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대일 굴욕외교는 독립운동 선열들의 뜻을 거스르는 것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2.10 03:04

                       대일 굴욕외교는 독립운동 선열들의 뜻을 거스르는 것
   김원웅 광복회장(사진)이 8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 2·8독립선언 기념행사에서 “일본은 유독 한국에 대해서만 뻔뻔스러운 태도로 사과와 배상을 거부하고 있다”고 했다. 1919년 3·1운동의 도화선이 된 2·8독립선언 102주년을 맞아 도쿄 재일본한국YMCA에서 열린 기념식에 김 회장은 직접 참석하지 않고 서면 메시지를 보냈다. 그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는 시시때때로 ‘한일 관계의 기본은 1965년 체결된 청구권협정’이라고 주장하고 있다”며 “일제 강점의 불법성을 인정하지 않은 것으로 협정문에는 일제가 자행한 반인류 범죄에 대한 진실 규명, 사과 및 배상에 대해 한 구절의 내용도 실려 있지 않다”고 지적했다.


   김 회장은 “일본은 그동안 역대 친일 정권들과의 야합적인 외교에만 익숙해 왔을 뿐 눈부시게 깨어난 한국인들의 역사 정의 실천 의지를 과소평가하고 있다”며 “일본 정부의 고압적인 태도에 굴복하고 외교를 구걸하는 굴욕적인 자세를 보이는 것은 독립운동 선열들의 뜻을 거스르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다른 참석자들은 대체로 한일 관계 개선을 강조했다. 김용길 주일 한국대사관 정무 공사는 강창일 주일 대사의 기념사를 대독했다. 기념사에는 “(문재인) 대통령도 ‘한일 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며 “정부는 상호 이해와 신뢰를 바탕으로 양국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한 대화와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는 내용이 담겼다. 여건이 재일본대한민국민단장도 기념사에서 “남북 관계와 한일 관계는 출구가 보이지 않는 어려운 상태”라며 “재일 동포뿐만 아니라 한일 양국의 차세대가 새로운 시대를 이뤄나갈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야 한다”고 했다.

                                                                                          <참고문헌>

   1. 박형준, "일 정부에 굴복해 외교 구걸하는 건 굴욕", 동아일보, 2021.2.9일자. A5면.


시청자 게시판

1,711개(11/86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2652 2018.04.12
1510 한국 시조의 세계화 박차 신상구 226 2021.03.03
1509 조선사편수회의 식민사관에 의한 한국사 왜곡과 말살 신상구 364 2021.03.03
1508 노벨상 선정 과정 및 기준 신상구 282 2021.03.03
1507 시니어의 성공적인 열쇠 신상구 301 2021.03.03
1506 3.1운동의 숨은 공로자 사무엘 오스틴 마펫 선교사 이야기 사진 신상구 317 2021.03.03
1505 이화학당 친일파 교육자들과 친일파 우파 정치인들의 유관순 영웅 만들기 사 신상구 183 2021.03.02
1504 부마항쟁의 역사적 교훈 사진 신상구 271 2021.03.02
1503 한글 수호는 독립운동 신상구 398 2021.03.02
1502 세계 명문가의 자녀교육 신상구 239 2021.03.02
1501 봉오동전투의 잊혀진 영웅, 최운산 장군을 아시나요 사진 신상구 289 2021.03.02
1500 문재인 대통령 3.1절 102주년 기념사 전문 사진 신상구 312 2021.03.02
1499 민족문제연구소 천안지부, 조병옥 동상 철거 주장 사진 신상구 250 2021.02.28
1498 이탈리아의 명문가 메디치 가문 사진 신상구 345 2021.02.26
1497 유관순 발굴 과정의 검토 신상구 318 2021.02.25
1496 이순신과 유관순 띄우기 사진 신상구 338 2021.02.25
1495 유관순 열사와 이순신 장군을 영웅으로 만든 사람들 사진 신상구 202 2021.02.25
1494 항일독립운동, 친일청산, 남북 통일을 위해 헌신한 조문기 선생 신상구 320 2021.02.25
1493 목숨과 재산을 던져 나라를 구한 항일독립투사들 사진 신상구 228 2021.02.24
1492 김홍신의 '新인간시장', 잔꾀로 민심 얻을 수 없다 사진 신상구 848 2021.02.23
1491 정월대보름의 정의, 의미, 유래, 놀이, 음식 사진 신상구 695 2021.0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