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대전시 3·8 민주의거 기념관 건립사업 계획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3.17 15:26

                                                                 대전시  3·8 민주의거  기념관 건립사업 계획                  


    충청권에서 유일하게 국가 기념일로 지정된 3·8 민주의거 정신을 기리는 기념관 건립 사업이 첫 발을 뗀다. 지난해 정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한데 이어 건립 예정부지 매입을 위한 행정 절차가 속도를 내고 있다. 다만 기념관을 채울 사료 부족 등 콘텐츠 마련은 향후 풀어야 할 과제로 손꼽히고 있다.

                                     첨부사진1

                                 대전시 중구 대사천 천변에서 쫓기고 있는 학생시위대 [사진=대전일보DB]


   2021년 3월 16일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고등학교 학생들이 중심이 되어 일으킨 3·8 민주의거는 대구 2·28 의거, 마산 3·15 의거와 함께 독재에 항거한 4·19 혁명의 도화선이 된 역사적인 사건이었지만 그에 걸맞은 평가를 받지 못했다. 시는 3·8 민주의거 역사적 재조명을 위해 지난 2000년부터 꾸준히 기념사업을 지원하며 기념관 건립을 위해 노력해왔다. 2019년 당시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기념관 건립을 약속했다. 지난해 11월에는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하며 기념관 건립을 위한 제도적 장치가 마련됐다.
    이에 시는 기념관 건립 부지 확보에 나섰다. 중구 선화동 일대 공유재산 관리계획 동의안이 오는 25일까지 열리는 시의회 임시회에서 다뤄질 예정이다.
   시가 내놓은 동의안을 보면 3·8 민주의거 기념관은 중구 선화동 일원에 지하1층-지상4층 규모로 상설·기획·디지털전시실 등이 들어서게 된다. 민주도서관(수장고), 다목적강당 등이 만들어지는 기념관의 총 건립 예산은 156억 원(국비 58억 원, 시비 98억 원)으로 추산된다. 오는 2023년 말까지 공사를 벌여 이듬해 기념일(3월 8일)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시의회로부터 공유재산 관리계획 동의를 얻으면 기본·실시설계용역 공모에 착수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3·8 민주의거가 4·19 혁명의 도화선이 된 민주화운동임에도 시민들의 낮은 관심으로 역사적 재평가가 온전히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며 기념관 건립 당위성을 내세우고 있다. 또 3·8 민주의거를 중심으로 중부권의 대표적인 민주기념관 설립이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이처럼 기념관의 뼈대를 만드는 과정은 순차적으로 진행되고 있지만, 속을 채우는 작업은 더디다. 3·8 민주의거를 기억할 수 있는 대전만의 역사적 콘텐츠가 상대적으로 부족하기 때문이다.  
   당시 의거에 참여했던 주역들이 70-80대 고령이라서 역사적 가치를 빛 낼 자료 찾기가 여의치 않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더욱이 국가기념일 지정 이전까지 수십 년의 세월이 흐른 탓에 오래 된 역사에 비해 기록이 적다는 점이 전시 소프트웨어 부족의 원인으로 꼽히고 있다.
    시도 이런 상황에 공감하고 있다. 시는 일제 강점기 이후 국내 독립운동, 4·19 혁명, 유신정권(4공화국), 5·18 민주화운동 등 국내 민주화 운동 전반을 기념관에 담는다는 대안을 세우고 있다. 이를 위해 마산시, 부산시, 광주시 등과 관련 협의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대전시 한 관계자는 "기념관에 들어갈 콘텐츠를 두고 고민이 많은 게 사실"이라며 "3·8 민주의거 역사 고증과 아카이브 사업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여의치 않은 상황"이라며 어려움을 토로했다. 
    지역내 한 문화계 인사는 "큰 틀로 봐서 국내 민주화 콘텐츠도 기념관 건립 취지에 벗어나지는 않는다"며 "하지만 무엇보다 대전에서 시작된 3·8 민주의거 역사성을 담보하기 위해선 관련자 증언, 언론 보도 등을 취합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참고문헌>

    1. 김용언, 대전시 3.8민주의거 기념관 건립사업", 대전일보, 2021.3.17일자. 2면. 

시청자 게시판

1,750개(10/8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24529 2018.04.12
1569 유권 정의, 무권 불의 시대 신상구 292 2021.04.09
1568 71년 전에 인공지능이 인류의 삶 바꿔놓을 것 예연한 앨런 튜링 사진 신상구 205 2021.04.09
1567 충북 괴산군에는 누가 유배(流配)를 왔을까 신상구 923 2021.04.07
1566 1909년 추정 등사본『환단고기』의 출현 사진 신상구 303 2021.04.07
1565 곡옥의 비밀 신상구 322 2021.04.06
1564 민경배 목사의 '한국역사 그 뒷이야기' 신상구 476 2021.04.06
1563 '조선판 하멜 <표류기>'의 주인공들 사진 신상구 163 2021.04.06
1562 정조 개인 문집 교정본 완질, 일본 도서관에 있었다 사진 신상구 506 2021.04.05
1561 아시아 부국에서 최빈국으로 전락한 미얀마 사진 신상구 298 2021.04.05
1560 무위(無爲)’와 ‘무아(無我)의 참뜻 사진 신상구 186 2021.04.05
1559 단양 수양개 구석기 유물 발굴 사진 신상구 164 2021.04.05
1558 2020년 현재 억대 연봉 기업 68곳 사진 신상구 329 2021.04.04
1557 제주4.3사건 제73주년 추념식 행사 이모저모 사진 신상구 105 2021.04.03
1556 신상구 국학박사, 15년 조사연구 끝에 천안 구국동지회 실체 밝혀 신상구 204 2021.04.03
1555 '가두의 철학자' 채현국 효암학원 이사장 별세 사진 신상구 359 2021.04.03
1554 [특별기고] 아우내 장터 항일독립만세운동 102주년의 역사적 의의와 과제 신상구 270 2021.04.02
1553 남해의 보석, 거문도를 아시나요 사진 신상구 262 2021.04.02
1552 청주 출신 서정진 기업가의 성공 스토리 신상구 346 2021.03.31
1551 시인 김영랑의 생애와 문학세계 신상구 291 2021.03.30
1550 모바일 강원도 중도유적지에 대해 이슈화 시켜 주십시요 Bluesky344 463 2021.0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