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충남역사문화연구원 예산·서천·부여서 숨은 독립운동가 346명 찾았다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1.01.07 03:14

                                                 충남역사문화연구원 예산·서천·부여서 숨은 독립운동가 346명 찾았다

▲ 남규진의 독립활동 내용이 확인되는 면암 최익현 선생이 집필한 ‘면암집’(사진 왼쪽 2권)과 예산 3·1운동 참여자가 확인되는 예산군 고덕면이 소장하고 있는 ‘고덕면 범죄인 명부’. 충남역사문화연구원 제공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숨은 독립운동가 발굴 연구사업’을 통해 예산·서천·부여 등 3개 군에서 346명의 미 서훈 독립운동가를 찾아냈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해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직계 자손만 할 수 있도록 했던 독립유공자 신청 조건을 완화해 일제 때 단 하루라도 수형 기록이 있으면, 지자체장 명의로 서훈 신청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이같은 여건 변화에 발맞춰 도내 독립운동사 재조명을 통한 도민 자긍심 제고와 드러나지 않은 독립운동가를 찾아 서훈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 한 해 동안 연구사업을 진행했다.

   연구사업은 △자료 수집 및 조사·분석 △미 서훈 독립운동가 선별 및 목록 작성 △선별 인물 관련 일제강점기 자료 확보 및 연구 △자료 정리·분석 및 공적조서 작성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 사업을 통해 찾아 낸 남규진 선생의 경우, 고종실록과 면암집, 의병장 문석환의 ‘마도일기’, 의병장 민종식과 곽한일, 신보균 등의 공훈록, 국사편찬위원회와 각종 연구 등을 통해 공훈을 확인했다.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숨은 독립운동가 발굴 연구사업을 통해 예산·서천·부여 등 3개 군에서 남규진 선생과 같은 미 서훈 독립운동가 346명을 찾아냈다.

   예산에서 140명을 발굴하고, 이 중 87명에 대해서는 공적조서를 작성했다. 또 제적등본이 확인된 40명에 대해선 서훈까지 신청하고, 최종 30명이 심사 대상에 올랐다. 부여에서는 163명을 찾아 92명에 대해, 서천에서는 43명 중 21명에 대해 공적조서 작성을 마쳤다. 이들 두 군 미 서훈 독립유공자에 대한 서훈은 조만간 신청할 예정이다.

#AD157958977192.ad-template { margin:auto; position:relative; display:block; clear:both; z-index:1; } #AD157958977192.ad-template .col { text-align:center; } #AD157958977192.ad-template .col .ad-view { position:relative; }

   박병희 원장은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은 지난해 초부터 ‘충남의 독립운동사 재조명’ 사업의 일환으로 연구사업을 추진, 독립운동사에서 충남의 위상을 더욱 높이고, 후손에 대한 예우를 다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앞으연구사업을 충남 전역으로 확대해 ‘독립운동가를 빛내고 선양하는 충남’을 더욱 확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로 

   한편 충남역사문화연구원의 숨은 독립운동가 발굴 연구사업은 지난해 ‘도정을 빛낸 10대 시책’에 선정되며, 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참고문헌>

    1. 이권영, "숨은 독립운동가 346명 찾았다", 충청투데이, 2021.1.6일자. 17면.

         

        



시청자 게시판

1,664개(10/84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2] 박한 19113 2018.04.12
1483 윤동주 시인까지 독북공정의 대상으로 삼는 중국 사진 신상구 192 2021.02.19
1482 한국선도의 으뜸 경전, 천부경(天符經) 신상구 122 2021.02.19
1481 미술과 문학의 만남 사진 신상구 167 2021.02.17
1480 2020 대전의 사회지표 조사 현황 신상구 192 2021.02.16
1479 영원한 민중의 벗, 백기완 선생 타계를 애도하며 사진 신상구 192 2021.02.16
1478 여성 항일독립운동가 남자현 열사의 생애와 업적 사진 신상구 341 2021.02.13
1477 오구라 기조(小倉紀藏) 교수의『群島의文明과大陸의文明』을 읽고서 사진 신상구 295 2021.02.12
1476 김태창 동양포럼 주간의 생사관과 노인관 신상구 182 2021.02.12
1475 나다운 나이듦이란 신상구 154 2021.02.12
1474 판소리 명창 조통달 신상구 169 2021.02.12
1473 기본소득, 복지효과 낮아 사진 신상구 148 2021.02.11
1472 대일 굴욕외교는 독립운동 선열들의 뜻을 거스르는 것 신상구 159 2021.02.10
1471 영혼 있는 공무원의 필요성 신상구 198 2021.02.10
1470 민족종교인 증산도와 STB상생방송의 천부경 홍보 대중화 신상구 223 2021.02.09
1469 대구 인혁당사건의 전말 사진 신상구 143 2021.02.08
1468 인간과 자연과의 조우 사진 신상구 202 2021.02.08
1467 소의 말 신상구 181 2021.02.08
1466 독립운동사는 위대한 학문 사진 신상구 201 2021.02.08
1465 무당과 유생의 대결 신상구 192 2021.02.08
1464 세종시의 상징인 전월산과 임난수 장군 사진 신상구 199 2021.02.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