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 대전 송촌교회 주최 김형석 초청강연 참석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19.04.15 03:37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 대전 송촌교회 주최 김형석 초청강연 참석

   대전 송촌교회 주최 김형석 초청강연이 2019년 4월 13일 19시부터 약 100분간 송촌교회 컨벤션센터 2층에서 개최되었다. 유명 강사 초청이라 많은 사람들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했는데, 100여 명밖에 참석하지 않아 좀 아쉬운 마음이 들었다.
   강연 주요 내용을 요약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1. 인문학을 중시하는 나라는 흥하고 인문학을 홀대하는 나라는 망했다.
   2. 2차 세계대전 이후 가장 발전한 4나라는 독일, 일본, 이스라엘, 한국 등이다. 특히 우리 조국 대한민국은 경제 성장과 민주화를 동시에 이룩한 유일한 국가이다.
   3. 김형석은 안창호, 조만식 선생을 존경하고 있고, 고 안병욱과 김태길 교수와 친하게 지냈다.
   4. 연세대에서 윤동주 시인과 함께 공부했고, 김일성과 조반을 같이 먹은 적이 있다.
   5. 고 박정희 대통령은 경제 정책은 성공했지만 정치는 실패했다.
   6. 열린 사회는 발전하고 닫힌 사회는 퇴보한다.
   7. 정직, 창조적 자유, 인간애를 중시해야 한다.
   8. 나, 직장, 국가를 중시해야 한다. 특히 조국을 위해 헌신한 사람은 역사에 남는다.
   9. 부자에게  증세하여, 빈자에게 나누어주면 빈자가  게을러진다.
  10. 도산 안창호는 '죽더라도 거짓말을 하지 말라"고 외쳤다.
  11. 공산주의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이기는 것을 정의라고 말한다.
  12. 자유와 행복이 보장되지 않은 통일은 필요없다.  

    김형석 철학박사는 100세의 고령임에도 불구하고 젊은이 못지않게 건강해 보였고 기억력이 탁월했다. 100분 정도 강연을 했는데, 시종일관 이야기하듯 재미있게 인문학 강연을 하여 졸고 있는 청중이 단 한 사람도 없었다.  

시청자 게시판

1,099개(1/55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박한 6195 2018.04.12
1098 충북 옥천 출신의 김규흥은 상해임시정부를 파괴하는 밀정이었다 신상구 7 2019.08.22
1097 김재홍 교수님의 주역 강의, 기념비적 업적! 김상학 60 2019.07.29
1096 서울과 평양이 함께 추모하는 유일한 항일독립투사 양세봉 장군 신상구 97 2019.06.27
1095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의 제24회 도산학술원 세미나 참석과 유성 나들이 신상구 132 2019.05.21
1094 사단법인 단군정맥이 대전 중구문화원에서 제4259주년 어천대제 엄숙히 봉 신상구 166 2019.04.22
>>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 대전 송촌교회 주최 김형석 초청강연 참석 신상구 169 2019.04.15
1092 축! 주역 64괘 강의, 100회 맞이. 축! 김상학 179 2019.04.09
1091 대산 신상구 국학박사, 문학평론집『한국 노벨문학상 수상조건 심층탐구』발간 첨부파일 신상구 143 2019.04.09
1090 <특별기고> 기미년 4.1일 아우내장터 독립만세운동 100주년 사진 신상구 94 2019.04.02
1089 <특별기고> 3.8민주의거 제59주년 제1회 국가기념행사 성공 신상구 118 2019.03.16
1088 한국인보다 한국 산을 더 사랑한 데이비드 메이슨의 산신 이야기 [1] 신상구 151 2019.03.16
1087 국가보훈처 좌익 운동 298명 포함 2만4737명 재심사 신상구 133 2019.03.15
1086 소설가 황석영, '해 질 무렵'으로 2019 맨부커상 1차 후보 올라 신상구 134 2019.03.15
1085 고 김종호 前국회부의장 추모 공덕비 제막식 거행 신상구 107 2019.03.07
1084 유관순 열사가 3.1운동의 상징적 인물로 떠오른 역사적 배경 신상구 131 2019.03.02
1083 제31회 정월대보름 맞이 대동 장승제 봉행을 경축하며 신상구 124 2019.02.19
1082 南·北·中 3국서 유공자 된 유일한 독립운동가 의열단원 유자명 선생 신상구 135 2019.02.09
1081 동아일보 김지영 기자님께! 신상구 148 2019.02.09
1080 밤(夜)도 밤 낮(晝)도 밤 晝夜가 밤(夜) 玄詭辯 曰.(2) 첨부파일 보구자 162 2019.01.15
1079 국가보훈처에서 독립유공자로 서훈받지 못하는 한암당 이유립 선생의 서글픈 신상구 280 2019.01.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