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유한양행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생애와 사상 글쓴이 신상구 날짜 2020.08.15 14:06

                                                                          유한양행 창업자 유일한 박사의 생애와 사상 


   2020년 8월 15일 오전 11시 EBS가 광복 75주년을 맞이하여 '100세 철학자' 김형석(연세대 명예교수)이 독립운동가, 기업가, 교육자로서 큰 발자취를 남긴 유일한 박사의 이타적 한평생을 조명했다. 특별강연을 맡은 김형석은 유일한과 동시대 인물이자 평양 출신 동향으로서 당대의 사회상을 생생하게 증언한다. 배금주의가 만연한 이 시대에 '어떻게 살 것인가?'에 대한 근본적인 답을 '억만장자 독립운동가' 유일한 박사의 삶을 통해 돌이켜보았다.


   김구, 안중근, 윤봉길과 다른 '유일한식 독립운동'

   일제강점기에 조선인인 당신이 부자가 되었다면 어떻게 살았을까. 그것도 조선 땅이 아니라 미국에서 말이다. 굳이 조선 땅으로 돌아와 창업과 독립운동이라는 모험을 했을까.

   약 100년 전에 그랬던 청년이 있었다. 광복 제75주년을 맞이해 EBS에서 선보이는 특별강연의 주인공은 독립운동가이자 유한양행 창업주 유일한(柳一韓, 1895~1971)이다.

   우리가 '독립운동가'하면 흔히 떠올리는 김구, 안중근, 윤봉길이 의열투쟁가였다면 유일한은 전혀 다른 방식으로 독립운동을 실천한 인물이다. 미국 미시간대 졸업 후 현지에서 식품회사를 창업해 일찌감치 성공한 청년실업가로 살고 있었던 유일한은 31세였던 1926년 식민 지배의 한복판에 있었던 조국에 제 발로 귀국한다.

   여느 독립운동가와 대비되는 '유일한식 독립운동'의 가장 큰 특징은 '사업보국(事業報國)'이다. 식민지 조선인의 열악했던 위생 · 보건 향상을 위해 유한양행을 창업한 그의 기업경영은 일제강점기와 해방 후까지 종업원지주제, 전문경영인제 등 각종 '한국 최초'의 역사를 새로 쓰며 글로벌 스탠다드의 효시가 됐다.

   '유일한식 독립운동'의 또 하나는 일제강점기 35년간 내내 지속된 일관성이다. 9세 때 미국으로 건너가 10대 때 한인소년병학교에서 독립운동을 시작한 유일한은 3.1운동 직후인 1919년 4월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개최되어 '재미교포들의 3.1운동'이라 불리는 자유한인대회에서 '한국인의 목적과 열망'이라는 독립 결의문을 발표한다.

   50세가 넘은 1945년에는 미 육군 전략정보국(OSS, 미 CIA의 전신)의 한반도 침투를 위한 극비작전인 냅코 프로젝트(NAPKO Project)에 비밀요원으로 참여하는 등 미주 독립운동의 핵심인물로 활약했다.

   광복 후에도 작전 기밀을 발설하지 않았던 탓에 그의 독립운동은 사후 20년이 지나 미국의 기밀문서가 공개된 후에야 뒤늦게 고국에 알려져 건국훈장 독립장(1995)이 추서됐다.

   배금주의가 만연한 이 시대에 '억만장자 독립운동가' 유일한의 일생은 '돈을 넘어 어떤 인생을 살 것인가?'에 대한 화두를 던진다.



    오직 김형석만이 들려줄 수 있는 유일한 이야기

   이번 EBS 광복 75주년 특별강연은 <유일한의 생애와 사상>의 저자 김형석(100) 연세대 명예교수가 특별 출연한다. 유일한과 동시대 · 동향 인물인 김 명예교수는 현존하는 최고의 '유일한 전문가'로 꼽힌다.

   김 명예교수는 "청년들, 특히 사업하는 분들이 유일한 선생의 정신을 꼭 알았으면 좋겠다"는 당부로 이번 특별강연에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시청자 게시판

1,359개(3/68페이지)
시청자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시청자 게시판> 운영원칙을 알려드립니다. [2] 박한 11789 2018.04.12
1318 남연군묘의 비밀 사진 신상구 28 2020.09.03
1317 박정희와 전두환 군사독재정권의 강제노역 역사 사진 신상구 50 2020.09.01
1316 국가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 사진 신상구 40 2020.09.01
1315 노비, 우리들이 잊은 조상 사진 신상구 29 2020.08.31
1314 대한제국 최초의 항일 순국열사 이한응 신상구 60 2020.08.31
1313 헬렌 켈러의 강연을 직접 들었다 신상구 35 2020.08.31
1312 세계천부경협회 제2대 무상 이병희 회장 취임 신상구 35 2020.08.30
1311 '노벨상' 학자 양성 사업에 사회활동 주력한 정년퇴임 교수 선정 논란 신상구 50 2020.08.29
1310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경제·복지 패러다임 사진 신상구 25 2020.08.29
1309 국민이 정부를 더 걱정한다 사진 신상구 40 2020.08.29
1308 충북 괴산군 감물면 오창리 달천 상류 일원에 '유창구곡(有倉九曲)' 설정 신상구 62 2020.08.28
1307 충절과 선비의 고장 충청이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사진 신상구 33 2020.08.27
1306 다사다난했던 시기에 신선처럼 살다간 지운영-석영 형제의 생애 사진 신상구 46 2020.08.26
1305 항일독립운동가이자 근대 6대 동양화가 박승무 선생을 기리며 사진 신상구 54 2020.08.26
1304 김호기의 시민사회론 사진 신상구 19 2020.08.26
1303 대전과 경산과 제주도 보도연맹 사건 사진 신상구 74 2020.08.26
1302 대전 예맥을 찾아서 신상구 41 2020.08.23
1301 8・15일, 한국에서는 '광복절'로, 일본에서는 ‘종전기념일’로 기념 신상구 73 2020.08.19
1300 서울 양화진에서 부관참시와 능지처사 당한 개화파 김옥균 사진 신상구 74 2020.08.19
1299 미국 수도 워싱턴의 이름 유래 사진 신상구 76 2020.08.19